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지영, '국정원 여직원 신상 공개 혐의'로 경찰 조사

[중앙포토]
소설가 공지영(50)이 국정원 여직원의 신상을 공개한 혐의로 경찰에서 조사를 받았다고 28일 뉴시스 등이 보도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28일 오전 10시쯤 공지영이 자진 출석해 경찰조사를 받고 귀가했다고 밝혔다.



나라사랑실천운동 이화수 대표 등은 지난해 12월 17일 댓글 여론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정원 여직원의 신상 정보가 담긴 트윗을 리트윗한 공지영을 경찰에 고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