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눈가의 주름 없애준다" 섬뜩한 '불 마사지'

최근 중국의 안면 ‘불 마사지’가 화제가 되고 있어 23일 헤럴드경제가 보도했다.



한 여성이 얼굴에 불을 올린 채 누워 있다. 이 여성은 얼굴 전체에 마시지 팩을 바른 뒤 수건을 덮고, 두 눈이 있는 자리 위로는 불이 타오르고 있다.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사진은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으며, 사진을 올린 여성은 “눈가의 혈액 순환을 촉진시켜 주름을 개선하는 것”이라며 자신이 받은 마사지 코스라고 설명했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울트라맨 같네”, “여자들 예뻐진다면 뭐든 다 하는구나!”, “무서운 여자들”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 사진을 본 한 전문의는 “이런 상황은 굉장히 위험하다”며 “인체에서 가장 약한 눈에 불을 갖다 대면 화상 입기 쉽다. 절대 이런 방법을 사용하지 말 것”이라고 조언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