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미생활권에 들어설 ‘친환경 신도시?

부동산경기 침체 속에 수요가 탄탄한 산업단지 인근 주거지의 인기가 상승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경북 칠곡군 석적읍 일대 구미산업단지를 배후에 둔 남율2지구가 조성돼 눈길을 끈다.



남구미 효성 해링턴

 남율2지구는 석적읍·북삼읍·왜관읍 등에 위치해 사실상 구미생활권이다. 석적읍 행정타운 유치(예정)를 비롯해 남율지구 내 공원, 학교부지 등 풍부한 인프라 및 뛰어난 자연환경을 갖춘 친환경 첨단도시로 개발될 예정이다. 남율2지구는 3개 단지, 2000여 가구의 아파트가 입주하게 될 미니신도시다. 1997년 경상북도의 토지구획정리사업 계획이 결정된 이래 현재까지 기반시설 공사가 약94%가량 진행됐으며 2013년 6월 공사 완료가 목표다.



 낙동강과 수암산이 지구를 감싸고 있고 특히 칠곡보 생태공원 및 스포츠타운 조성계획 등 4대강 살리기 개발의 수혜지로서 친환경신도시로 조성될 방침이다. 여기에 2.5km의 산책로가 있는 낙동강 수변공원과 수암산 석적공원도 인접해 있다. 또 지구 내 초등학교 및 중학교 부지가 계획돼 있으며 인근에 석적고등 개교가 확정돼 있다. 아이들을 위한 5개 어린이공원 건설도 추진 예정이다.



 남율2지구에서 3월 ㈜효성이 남구미 효성 해링턴 플레이스(조감도)를 분양할 예정이다. 전체 576가구, 전용 59~84㎡형이다. 전가구가 판상형의 남향으로 배치돼 채광과 일조권이 좋다. 1층에 멀티룸 및 테라스를 제공하는 특화설계가 적용된다. 분양 문의 054-443-5990.



최현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