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현무, 주차장 루머에 "난 여자를…"

[사진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




방송인 전현무(36)가 항간에 떠도는 ‘주차장 루머’에 대해 억울해 했다.



전현무는 19일 첫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에 출연해 비밀연애 의혹과 연관검색어 루머를 해명했다.



MC 김희선은 전현무에게 “확실한 제보가 있다. 제작진이 전현무가 대기실에서 장시간 비밀 통화를 한다고 말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여자친구는) 아직 없다. 그리고 난 여자를 걸치는 스타일도 아니다”라며 “연관검색어에 주차장이 있더라. 이유를 모르겠다”고 억울해 했다.



그러자 함께 출연한 은지원은 “주차장에는 차만 대야 하는데 너무 들이대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포털사이트에 전현무의 이름을 검색하면 한 여자 아나운서와 주차장에서 사랑을 나눴다는 글이 올라와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진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