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측근 승진 조작 의혹 인천교육감실 수색

인천지검 특수부(부장검사 황의수)는 19일 나근형 인천시교육감의 인사 비리와 관련해 인천시교육청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이날 수사관 6명을 보내 교육감실과 총무과 등에서 인사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나 교육감은 2010∼2011년 자신의 측근을 승진시키기 위해 세 차례에 걸쳐 근무성적과 승진 순위 등을 조작한 혐의다. 이번 수사는 감사원이 나 교육감의 측근 인사 비리를 적발하고 지난달 말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 데 따른 것이다. 그는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은 직원의 승진 후보 순위를 올리기 위해 인사위원장인 부교육감에게 압력을 행사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은 인사 비리 혐의가 확인되면 나 교육감을 소환조사하기로 했다.



인천=정기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