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공정위, '담합 의혹' 수입차업체 '빅4' 현장조사 실시



공정거래위원회가 19일 오전 BMW, 벤츠, 아우디 폴크스바겐, 토요타 등 국내 수입차업체 네 곳에 대해 현장 조사를 벌였습니다.



공정위는 차량과 부품의 국내와 해외 판매가격 간의 차이, 수입차 계열 금융사에 대한 특혜 여부 등을 파악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수입차 업체들은 그동안 업체간 담합을 통해 국내 판매가를 해외보다 비싸게 책정했다는 의혹을 받아왔었습니다.

관련기사

외제차 약진에 지난달 승용차 내수 판매 6.9% 줄어SUV 큰 게 좋다?…'작고 센 놈'이 온다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