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회의원 293명 선플정치 서약

왼쪽부터 정진석 국회 사무총장, 김회선 새누리당 의원, 서상기 의원, 강창희 의장, 민병철 이사장, 김춘진 의원, 김종태 새누리당 의원. [사진 선플국민운동본부]

국회선플정치위원회(위원장 서상기·김춘진 의원)와 선플국민운동본부(이사장 민병철 건국대 교수)는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에서 강창희 국회의장에게 국회선플정치 선언문과 서명의원 명단이 새겨진 동판을 전달했다. 19대 국회의원 293명이 이름을 올린 이 선언문에는 “남을 격려하고 배려하는 선플운동에 참여하며, 아름다운 말과 글, 태도와 행동으로 화합의 정치를 이룩하는 데 앞장선다”는 내용이 담겼다.

 선플정치위원회 공동위원장인 서상기 새누리당 의원은 “국회의 품격 있는 언행이 서로 존중하는 정치풍토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춘진 민주통합당 의원은 “선플정치위는 국회의원의 90% 이상이 참여한 첫 단체”라며 “상생의 정치를 주도하면서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촉매제 역할을 하는 위원회가 되겠다”고 밝혔다. 2007년부터 선플달기운동을 주도하고 있는 민병철 교수(국제학부)는 “국회의원 대다수가 참여하는 운동인만큼 통합의 시대를 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선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