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이 대통령, 오후 1시 국가안전보장회의 소집

이명박 대통령은 12일 오후 1시 청와대 지하벙커에서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긴급 소집했다.



기상청은 12일 오전 11시57분53초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에서 규모 5.1의 인공지진이 감지됐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북한의 핵실험과 연관성이 높은 만큼 대책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가안전보장회의에는 김황식 국무총리, 김성환 외교통상, 류우익 통일, 김관진 국방, 맹형규 행정안전 장관과 원세훈 국정원장, 하금열 대통령실장 등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긴급] 北서 규모 5.0 인공지진 … 오전 11시 57분

▶ 군 "핵실험 했을 것으로 추정"

▶ 이 대통령, 오후 1시 국가안전보장회의

▶ 한미, 대북정보감시태세 '워치콘' 격상

▶ 美·中·日 당국도 북한발 인공지진 확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