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녀시대 수영, "아버지 망막에 문제 있어" 눈물 펑펑

[중앙포토]
소녀시대 수영(23)이 방송 녹화 중 눈물을 흘렸다.



최근 진행된 SBS ‘강심장’ 녹화에는 소녀시대, 배우 공형진, 최송현·전현무 전 아나운서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녹화에서 수영은 “아버지가 병원을 찾으셨다가 망막에 문제가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며 눈물을 쏟았다. 수영의 고백에 함께 출연한 소녀시대 멤버들 역시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또 소녀시대는 실명퇴치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 자세한 사연을 털어놓기도 했다. 소녀시대가 출연하는 ‘강심장’은 12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