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이윤 "의료사고로 가신 아버지 때문에 음악 시작"

[사진 SBS 설 특집 ‘짝 스타애정촌’ 방송 캡처]


그룹 MC더맥스의 제이윤(31)이 아버지 유언으로 음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SBS 설 특집 ‘짝 스타애정촌’에 출연한 제이윤은 “최근 작곡가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제이윤은 자기소개를 하며 “어렸을 적 아버지가 의료사고로 돌아가셨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때 마지막으로 내게 한마디 하셨다. ‘너 음악 해야 한다’고 말씀하셨다. 그 이후로 음악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제이윤은 “인피니트 음악을 주로 작곡했고 CM송과 프로그램 배경음악을 작곡했다”고 주장했다.



이날 ‘짝 스타애정촌’에서 남자 출연자로는 가수 데니안, 배우 이켠·김민수, 개그맨 박휘순이, 여자 출연자로는 배우 김혜진·정소영·송은채(강은비), 뮤지컬 배우 선우, 개그우먼 안영미가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