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지우, 스타셰프 레이먼 킴과 5월 결혼 발표

[사진=중앙포토]
배우 김지우(김정은·30)가 8세 연상의 스타 셰프 레이먼킴(38)과 결혼을 한다.



12일 김지우의 소속사는 “김지우와 레이먼 킴이 5월 13일 서울 강남의 한 웨딩홀에서 레이먼킴과 웨딩 마치를 울린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해 12월 종영한 케이블채널 올리브TV ‘키친파이터’를 통해 처음 만났다. 출연자와 심사위원으로 인연을 맺었고 프로그램이 끝날 무렵 연인을 발전했다. 레이먼킴은 당시 김지우에게 독설도 많이 해 울리기도 했다.



김지우의 소속사 관계자는 “요리라는 공감대로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고 연인으로 발전됐다”며 “서로 이야기도 잘 통하고 서로의 일에 존중해 결혼까지 생각한 것 같다. 결혼식까지 시간의 여유가 있어 3월에 웨딩 촬영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속도 위반은 아니고, 결혼 후에도 연기 생활을 계속한다고 밝혔다.



김지우는 2001년 MBC 드라마 ‘맛있는 청혼’으로 데뷔, 시트콤 ‘논스톱5’, ‘로맨스가 필요해2’에 출연했다. 최근 ‘금발이 너무해’, ‘렌트', ‘닥터 지바고’ 등 뮤지컬로 영역을 넓혔다. 레이먼킴은 ‘올리브 쿠킹타임’ 등 다양한 요리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스타 셰프로 이름을 알렸다. 이탈리안 레스토랑 ‘시리얼 고메’, ‘테이블 온 더 문’의 셰프로 일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