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다둥이 가족 ‘러브하우스’ 강진에 무료 임대주택 준공

전남 강진군은 5일 강진읍 동성리 목화마을 ‘행복울타리’ 2단지 입주식을 가졌다.



 ‘행복울타리’ 2단지는 8억여원을 들여 지었으며, 건축 연면적 634㎡ 및 지상 2층의 철근콘크리트 기와지붕 건물이다. 방 2개와 거실·주방을 갖춘 10가구가 들어섰다. 이곳은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가운데 다자녀 무주택자들에게 무료로 임대했다. 이날 행복울타리 2단지 입주민들은 강진읍 씨앤에스 3차 주민자치회에서 10만원 상당의 이불 한 채씩을 선물받았다. 국제로타리 3610지구 강진탐진로타리클럽도 찹쌀과 생활용품 등을 선물했다. 행복울타리 2단지에 보금자리를 마련한 서명선(41)씨는 “세 자녀와 함께 오순도순 생활할 공간이 생겨 너무나 기쁘고 감사하다. 행복하게 잘 살겠다”고 입주 소감을 밝혔다.



 강진군은 2010년 7월 강진읍 교촌리에 행복울타리 1단지를 지어 입주시켰다. 이곳은 33㎡짜리 10가구를 갖췄으며, 혼자 사는 노인과 장애인, 고령자 부부들이 생활하고 있다.



이해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