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새 정부 이름은 ‘박근혜 정부’로

역대 정권은 문민정부(김영삼), 국민의 정부(김대중), 참여정부(노무현)라는 별도의 명칭을 사용해 왔다. 그럼, 박근혜 정부의 명칭은? ‘박근혜 정부’다. 현 정부도 그냥 이명박 대통령의 이름대로 ‘이명박 정부’라 부르고 있다.



 윤창중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대변인은 6일 “인수위가 외부 전문가들과 수차례 토의한 결과 ‘박근혜 정부’로 부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윤 대변인은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대통령 이름 외의) 정부 별칭은 사용하지 않을뿐더러 어색하다”고 했다. 인수위는 한때 ‘민생정부’ ‘국민행복정부’ 등을 후보로 검토했었다. 윤 대변인은 “민생·국민행복 등 당선인의 국정운영 철학은 (별도로 발표할) ‘국정비전’에 포함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하선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