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화보] 나로호 발사 성공! 우주시대를 열다








































한국의 첫 우주발사체(KSLV-1) 나로호가 30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됐다.
나로호는 오후 4시 발사대를 떠나 하늘로 솟구쳐 올랐다. 나로호는 발사 후 약 215초(3분 35초)에 로켓 1단과 2단을 연결하는 페어링이 분리됐다.

이주호 교과부 장관은 이날 오후 5시 "나로호를 위성궤도에 진입시켰다"고 공식 발표했다. 최종 성공 여부는 발사 12~13시간 후인 31일 새벽 한국과학기술원(KAIST) 인공위성연구센터가 나로과학위성이 보내는 신호를 탐지한 후 판가름난다.

이날 발사를 마음 조리며 기다리던 항우연 관계자들과 시민들은 발사성공이 발표되자 환호성을 질렀다. 준비과정의 어려움을 되새기며 눈물을 흘리는 항우연 직원도 있었다. 전남 고흥군 남열전망대에 모인 시민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를 외쳤다. 영상팀 [사진=박종근 기자, 프리랜서 오종찬,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