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아 손깍지 공포증 “손깍지 낄 수 있는 남자가 이상형”

[사진 Mnet ‘비틀즈코드2’ 방송 캡처]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32)가 손깍지 공포증이 있다고 공개했다.



28일 방송된 Mnet ‘비틀즈코드2’에서 제아는 “예전부터 이성은 물론 동성과도 손깍지를 절대 끼지 못한다”며 자신의 공포증에 대해 말했다. 이어 “멤버들이 손에 깍지를 끼려고 할 때마다 너무 싫어서 소리를 지른다”고 고백했다.



제아는 “깍지를 끼느니 차라리 키스가 나을 수도 있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장동민이 “깍지를 껴도 느낌이 좋은 남자가 나타날 것”이라고 말하자 제아는 “깍지 낄 수 있는 남자”가 이상형이라고 말했다.



이날 제아는 장동민과 손깍지를 끼는 것을 시도했으나 결국 실패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