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팬택, 5.9인치 풀HD 스마트폰 내놔

팬택이 28일 5.9인치 풀HD 롱텀에볼루션(LTE) 스마트폰인 ‘베가 넘버 6’를 공개했다. [사진 팬택]
팬택이 28일 국내 최초로 풀HD 롱텀에볼루션(LTE) 스마트폰 ‘베가 넘버6’를 공개했다. 팬택은 이날 상암동 팬택 R&D센터에서 신제품 공개 행사를 열고 ‘베가 넘버6’를 2월 초부터 이동통신 3사를 통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출고가는 84만9000원으로 전작인 베가R3(99만9000원)보다 15만원가량 저렴하다. 팬택 사업총괄 이준우 부사장은 “필기용 펜 등 실제 사용 횟수가 적은 부대 용품을 없애고 마케팅 비용을 절감해 원가 경쟁력을 키웠다”며 “디스플레이나 소프트웨어 등 스마트폰 성능과 기술은 세계 최고라고 자부한다”고 설명했다.



1300만 화소, 국내 최대 화면

 베가 넘버6는 풀HD급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국내 최초 스마트폰이다. 풀HD는 기존 HD급 디스플레이보다 화소 수가 2배 이상 많아 보다 선명하고 다양한 색상을 표현할 수 있는 고해상도 화면 규격(1920X1080)을 뜻한다. 베가 넘버6는 스마트폰 전면에 1300만 화소 카메라와 더불어 풀HD 화질로 초당 30프레임의 촬영이 가능한 200만 화소의 카메라를 국내에선 처음으로 장착했다.



 베가 넘버6의 화면 크기는 5.9인치로 국내 최대 수준이다. 커진 화면 대신 한 손 사용성을 높이기 위해 뒷면 카메라 주변에 터치 패널을 설치해 전화를 받거나 앱을 실행할 수 있는 후면터치패널 ‘V터치’를 구현했다. 손가락 상하좌우의 움직임을 감지해 화면을 넘기거나 애플리케이션을 실행시키는 등 한 손가락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 실행이 가능하다. 한 손가락을 화면 가장자리에 대기만 해도 주요 기능을 실행할 수 있는 ‘한 손 제어’ 소프트웨어 등도 탑재됐다.



이지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