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물관에서 하룻밤 … 뮤지엄캠프 뜬다

오는 4월 경기도 박물관과 미술관 등에서 머물며 즐길 수 있는 1박2일 코스의 가족여행 프로그램(뮤지엄 캠프)이 선보인다.



경기도, 체험형 프로그램 내놔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이 준비한 뮤지엄 캠프는 캠핑 문화와 박물관·미술관 관람 프로그램을 접목한 것이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지난해 연천의 전곡선사박물관에서 선보여 호응을 얻은 1박2일 선사문화체험캠프와 같은 방식을 확산키로 했다”고 말했다.



 용인 뮤지엄파크는 ‘3색 별빛 체험캠프’를 운영한다. 도립박물관과 백남준아트센터, 어린이박물관은 고인돌 발굴조사, 한밤의 박물관 전시실 속 비밀 찾기, 숲 체험 등을 각각 마련한다. 경기도미술관은 미술관 사파리를, 경기창작센터는 ‘섬에서 만나는 창의예술캠프’를 각각 운영한다.



 또 남양주 실학박물관은 1박2일 실학 힐링 캠프를 연다. 생태체험 오리엔티어링과 실학 명상, 다도 체험, 별자리 관측 체험 등으로 꾸민다.



 전곡선사박물관은 선사문화체험 캠프를 연중 운영한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gg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길용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