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하-별 부모된다…임신 3개월째

가수 하하가 별의 임신 사실을 공개했다.



하하는 25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제가 드디어 아빠가 됐다”고 별의 임신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그간 멤버들, 회사, 여러분에게도 완전 자랑하고 싶어서 입이 근질근질 거렸어요. 근데 아가가 안정권에 들어설 때까지 기다려야한대서 정말 이 악물고 참았어요”라고 설명했다.



이어 별도 트위터를 통해 “모두모두 감사드려요. 저희는 지금 공항이어요. 여행을 떠난답니다. 다녀와서 조신하게 다시 인사드릴게요. 사랑해요”라고 전했다.



별은 현재 임신 3개월째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하는 “저도 한 방의 사나이인가봐요”라며 “우리 아이는 3개월이고, 아주 건강하대요. 아이고 쑥스럽습니다”라고 기쁨을 표현했다.



앞서 하하와 가수 별은 지난해 11월 30일 결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