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명리조트 오너쉽 정회원권, 골프·스키·오션월드 이용 혜택 ‘풍성’

대명리조트(사진)는 창립 33주년과 델피노 골프 앤 리조트 개관을 기념해 오너쉽 정회원권을 특별 한정 모집한다. 일시불로 회원 가입을 하면 정상가에서 10%를 할인해준다. 소유권 등기 이전도 가입 즉시 해준다. 개인기명 혹은 무기명, 법인업체 명의로도 분양받을 수 있다.



 델피노는 스페인어로 소나무를 뜻하는 피노(PINO)를 상징한다. 델피노 골프 앤 리조트는 단지 전체에 소나무를 심었다. 특히 영국 월트셔 주 솔즈베리 평원과 에이브버리에 있는 수수께끼의 선사시대 유적, 스톤헨지를 테마로 한 중앙공원을 조성했다. 대명리조트 관계자는 “소나무로 둘러싸인 자연환경 속에서 골프와 휴식을 즐길 수 있다”며 “12분의 1 지분 등기제여서 법적으로 재산권을 보호받을 수 있는 상품”이라고 말했다.



 대명리조트 회원으로 가입하면 골프·스키·오션월드는 물론 직영 아쿠아월드 시설을 무료 혹은 할인 받아 이용할 수 있다. 회원가입과 동시에 회원자격이 주어지며 전국 대명리조트 10곳(설악·경주·양평·홍천·양양·변산·단양·제주·여수·거제)을 회원자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비발디파크는 4계절 내내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곳으로 스키월드·정규골프장·오션월드·퍼블릭 9홀 골프장 등 각종 부대시설과 2600여 실의 국내 최대 규모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다. 맞춤형 예약 관리 시스템 운영해 일대 일 담당제로 관리한다. ▶분양 문의=02-2222-5953



박일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