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산 롯데캐슬 아이리스, 자주식 주차장 도입, 저렴한 관리비 책정

롯데건설은 서울 중구 회현동의 남산 롯데캐슬 아이리스 오피스(사진)를 임대한다. 지상 2~3층, 총 51실 규모로 소형에서 중대형까지 다양하다. 롯데건설이 지었고 임대 및 운영까지 책임진다. 인근에 한국은행, 우리은행 본점 등 금융시설이 모여 있고 종로·광화문 등 업무시설밀집 지역이 가까워 배후 인프라가 잘 갖춰졌다는 게 회사의 주장이다.



롯데백화점 본점, 신세계백화점, 명동 상업시설 등도 가깝다. 단지 인근에 남상공원이 있어 주변 환경이 쾌적한 편이다.



 서울지하철 4호선 회현역과 명동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남산3호터널을 이용하면 서울 강남권으로 이동하기 편하고 서울역이 가까워 광역교통망 이용이 쉽다.



 풍수학적으로 명당에 속한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단지 인근은 조선시대에 12명의 정승을 배출한 지안인 문익공 정광필의 집터라 도심 속 명당으로 손꼽힌다”고 말했다.



 입주 업체 직원들을 위해 비즈니스룸·휴게실·탕비실 등의 공간이 제공된다. 단지 내 1층 상가는 입주가 끝나 생활편의시설 등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주차난이 심한 도심의 특성을 고려해 지하 1층에 자주식 주차장을 도입해 주차 공간이 넉넉한 편이다.



임대료는 3.3㎡당 최저 3만원선이다. 분양 관계자는 “도심 오피스는 임대료가 비싸게 마련이지만 인근 주요 빌딩의 비해 임대료와 관리비를 저렴하게 책정했다”고 말했다.



 권장 업종은 금융·보험·증권사나 무역업체, 중소기업, 여행사 등이다. 계약 후 바로 입주할 수 있다. ▶임대 문의=02-785-0606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