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MB형 이상득, 징역 2년 구형받고 바로

서울중앙지법은 24일 저축은행 등으로부터 수억원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된 이상득(78) 전 국회 부의장에 대해 징역 2년과 추징금 7억 5750만원을 선고했다고 뉴스1이 보도했다.



이 전 부의장은 2007년 12월 중순쯤 김찬경 미래저축은행 회장으로부터 도와 달라는 청탁과 함께 3억원을 받은 혐의로 지난해 7월 구속기소됐다.



이 전 부의장은 2007년 10월 임석 솔로몬저축은행 회장으로부터 정치자금 명목으로 현금 3억원을 받고, 2007년 7월부터 2011년 12월까지 총 1억5750만원의 불법정치자금을 고문료 형식으로 챙긴 혐의도 있다.



1심 형이 선고되자 이 전 부의장 측은 “당연히 항소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 전 부의장과 함께 불구속 기소된 정두언(56) 현 의원(새누리당)에게는 징역 1년에 추징금 1억4000만원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