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화, 다보스포럼 건물에 태양광 시설 기증

한화그룹이 세계경제포럼(일명 다보스포럼)이 열리고 있는 스위스 다보스에 태양광 발전 시설을 기증한다.

 한화큐셀은 22일(현지시간) 세계경제포럼이 열리는 다보스의 다보스 타운홀에서 태양광 모듈 기증식을 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타르치시우스 카비첼 다보스 시장과 홍기준 한화케미칼 부회장, 토마스 라트 한화큐셀 마케팅담당 임원 등이 참석했다.

 한화큐셀은 올해 말까지 다보스 콩그레스센터 지붕에 280㎾, 콩그레스센터 실내수영장 지붕에 60㎾ 등 모두 340㎾의 태양광 모듈을 설치·공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한 해 20t의 이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홍기준 부회장은 “이번 기증은 다보스포럼의 친환경 정신에 동참한다는 취지”라며 “앞으로 단순한 사업 수단을 넘어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에너지원으로 태양광 사업을 키우는 데 전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는 지난해 독일의 태양광 업체 큐셀을 인수하면서 세계 3위 태양광 회사로 뛰어올랐다. 세계경제포럼은 매년 각국의 정·재계 리더 2000여 명이 모여 경제·사회 현안을 논의하는 행사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