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혜진은 발끈하고, 김래원은 첫사랑을…



한혜진이 발끈했다. '결별 언급' 때문이다.



김래원은 14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살아온 얘기를 솔직하게 털어놨다.이날 그는 18세 때 찾아온 첫사랑의 이야기를 전하기도 했다. "종교 같은 사랑을 했다. 한 살 연상이었다"며 "당시 결별 이후 충격을 받고 한강에 뛰어들었다가 살아났다"고 말했다. 김래원은 "이 사실을 첫사랑은 모른다. 방송을 통해 그가 이 사실을 알면 나를 더 싫어하겠냐"고 한혜진에게 물었다.한혜진이 대답을 하려고 하자 김제동은 "혜진씨가 지금 그런 말 할 처지가 아니다"고 저지했다. 한혜진은 "다 같이 자폭하자"며 "지금 이야기를 들으면 너무 고마워할 것 같다. 방송을 보면 첫사랑의 아련한 기억도 떠오르고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한혜진은 지난해 9년간 만나온 브라운아이드소울 나얼과 만남을 정리했다.



한편 김래원은 이날 방송에서 첫사랑 상대에 대해 "여배우이며, 18살 때 자신과 영화 또는 드라마에 함께 출연했다"고 밝혔다. .방송 뒤 네티즌들은 김래원의 첫사랑 상대가 누구인지 밝히기 위해 추리에 들어갔다. 최강희, 허영란, 이요원 등이 그 후보로 거론됐다. 김래원이 18세 때 이 중 이요원과 함께 하병무 원작, 장현수 감독의 영화 '남자의 향기'에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진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