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난 온탕이 좋아, 난 냉탕이 좋아 … 동물원 겨울나기 극과 극


9일 용인 에버랜드 동물원의 일본원숭이(왼쪽)가 40도의 온수탕에 들어가 추위를 녹이고 있는 반면, 북극곰은 추위에 신이 난 듯 얼음장같이 차가운 물속에서 헤엄치고 있다. 기상청은 10일 서울 지역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까지 떨어져 강추위가 이어지다 11일 오후부터 영상의 기온을 회복하면서 추위가 풀릴 것으로 예보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