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일 오전 10시 정전대비훈련

정부가 10일 오전 10시부터 20분간 전국적으로 정전대비 위기대응 훈련을 실시한다.



전력사용 급증으로 예비전력이 200만kW 미만으로 떨어지는 경계ㆍ심각단계를 가정한 모의훈련이다. 오전 10시, 재난경보 사이렌이 울리면 각 가정, 공장, 사무실, 상가 등에서는 조명을 끄거나 가전기기 및 난방기의 사용을 중지하는 등 자율적인 절전에 참여하면 된다.



공공기관의 위기대응 시스템을 집중 점검하기 위해 500㎾ 규모 이상의 비상발전기를 보유한 정부서울청사, 인천공항공사 등은 훈련시간 중 비상 발전기(517대)를 가동할 예정이다. 전국의 1만여 개 공공기관은 공공기관 의무절전에 따라 예비전력 200만㎾ 미만 경계단계에서 반드시 필요한 전원을 제외한 모든 전원을 20분간 차단한다.



서울 성동구 금호 롯데아파트에선 실제로 전력을 끊은 뒤 후 승강기 구조 상황 및 비상발전기 가동 등 모의훈련을 실시한다.



다만 주민대피나 교통통제는 실시하지 않는다. KTXㆍ지하철ㆍ항공ㆍ선방 등도 정상운행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