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UFC155 헤비급 타이틀은 누구에게

[사진=UFC 홈페이지 캡처]


UFC155가 30일 낮 12시(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다.



이날 최고의 하이라이트는 현 챔피언 주니어 도스 산토스(28·브라질)와 케인 벨라스케즈(30·미국) 간의 헤비급 타이틀 전. 이들 간의 경기는 2차전 성격이다. 지난해 열린 1차전에서 산토스가 날린 펀치 한 방에 벨라스케즈가 쓰러지면서 챔피언 벨트는 산토스에게 넘어갔다.



둘의 스타일은 완연히 다르다. 산토스는 스탠딩 타격과 테이크다운 방어능력에 능하다. 반면 벨라스케즈는 레슬링을 활용한 그라운드 파운드가 강점.



현지 도박사들은 현 챔피언 산토스의 근세한 우세를 점친 가운데 세밑 이종격투기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