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이돌 격렬한 춤에 女백댄서 속옷이…'민망'

















'2012 KBS 가요대축제'에서 여성 백댄서의 속옷이 그대로 노출돼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2012 KBS 가요대축제'는 가수 성시경, 소녀시대 윤아, 씨엔블루 정용화의 MC로 진행됐다. 이날 카라의 구하라는 Danity kane의 'Damaged'라는 노래에 맞춰 섹시댄스를 선보였다. 구하라와 백댄서는 흰색 배꼽티에 청바지를 입어 가느다란 허리라인을 강조했다.



하지만 격렬한 춤 사위에 구하라 바로 옆에 있던 백댄서의 검은색 속옷이 그대로 노출돼 전파를 탔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거 방송사고 아닌가요", "민망하네요", "의상에 좀 더 신경을 써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2012 KBS 가요대축제'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