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루돌프 대신 트럭 타고 시민들에게 선물 팡팡

신세계 충청점 ‘산타 트럭 투어’에 참여한 시민들이 다양한 선물을 받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신세계 충청점]




신세계백화점 충청점 산타 투어

신세계백화점 충청점(점장 최주경)이 지난 20일 크리스마스 이벤트로 ‘산타 트럭 투어(Santa Truck Tour)’를 진행해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신세계 충청점에 따르면 이번 ‘산타 트럭 투어’는 백화점이 마련한 다양한 선물을 산타 트럭에 싣고 사전에 SNS(페이스북, 트위터 등)로 행선지와 도착 시각을 예고한 뒤 산타 트럭이 도착한 장소에서 행사에 참여한 이들에게 백화점이 마련한 선물을 선착순 증정하는 행사다.



행사가 시작된 이날 낮 12시에는 신세계 충청점 앞에서 ‘산타 트럭 투어’을 오픈해 선물을 증정하고 오후 3시에는 장소를 쌍용동 이마트 앞으로 옮겨 30분 가량 다양한 선물을 나눠줬다. 또 오후 4시에는 다시 신세계 충청점으로 다시 돌아와 한 시간 가량 선물을 증정해 많은 시민들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즐겼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1500여 개의 다양한 경품이 마련됐으며 각 구간별 경품을 무작위 형식으로 증정해 시민들은 선물을 뽑는 재미도 만끽했다.



최주경 신세계백화점 충청점 점장은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상권 내 고객들에게 새로운 추억을 선물하기 위해 이번 산타투어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비록 하루 동안 진행된 행사지만 다양한 상품을 준비해 시민들의 반응이 뜨거웠다”고 말했다.



최진섭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