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네파, 거미 같은 접지력 … 미끄러짐은 없다

그린란드 헤비 구스다 운과 아이스슬립프리 등산화.
네파는 다양한 기능성 제품을 선보이면서 안전한 겨울 여행을 돕고 있다.

네파 등산화 메라크2와 아이스 슬립프리는 안전한 그립감으로 겨울철 미끄러짐을 예방한다. 메라크2는 최고의 방수 투습력의 네파 엑스벤트 멤브레인과 최고의 접지력의 네파 엑스-파이더 아웃솔을 사용해 일반 도시는 물론 산의 거친 지면과 암릉을 미끄러지지 않고 걸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한 고밀도 우레탄 소재를 사용해 완충 작용과 충격 흡수 기능이 있으며 산행 시 하중으로 인한 압력을 최소화한 제품이다.

네파의 헤비다운 ‘그린란드 헤비 구스다운’은 고급스러운 외관과 조직감이 있는 2L 소재의 중량 다운재킷이다. 요즘처럼 추운 날씨에 장시간의 여행에도 몸의 체온을 따뜻하게 유지시켜 준다. 최고의 필파워를 자랑하는 혼합 비율인 충전재 솜털과 깃털 함량을 90 대 10의 비율로 만들어 보온성과 복원력이 우수하다.

이 구스다운은 극한의 상황에서도 신체를 보호해 줄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 스탠더드 형태의 네크라인과 부착되어 있는 후드모자는 머리와 목, 귀 등 작은 부분까지도 따뜻함을 유지시켜 준다. 마찰이 심한 등판 하단과 플랩 부분에는 내구성이 강한 원단을 사용해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오두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