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입학시험 없이 2013학년도 신입·편입생 동시 모집

국립 한국방송통신대(이하 방송대)는 22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 2013학년도 신·편입생을 모집한다. 올해는 인문·사회·자연·교육과학대학 내 22개 학과(전공)에서 신입생과 2·3학년 편입생 등 16만여 명을 선발한다. 별도의 입학시험 없이 신입생은 고교 성적을 활용하고, 편입생의 경우 이전 대학 성적으로 선발한다. 특별전형에선 학사학위 소지자, 연장자, 학과 관련 자격증 소지자 등을 우선선발한다. 편입학만이 가능한 간호학과와 높은 경쟁률을 보이는 몇 개 학과를 제외하고는 어렵지 않게 합격할 수 있다.

방송대는 4년제 정규 국립대학으로 졸업 후에는 국내외 대학원에 진학할 수 있다. 현역입영 대상자는 만 24세까지 병역을 연기할 수 있다. 재학생의 80%가 직장인으로 체계적이고 다양한 학업지원을 받으면서 자기계발을 꾀할 수 있다. 한 학기 등록금은 40만원 내외로 일반 대학과 비교하면 10분의 1 수준, 사이버대의 5분의 1 수준이다. 여기에 성적우수 장학금과 교육보호대상자·기초생활수급자·장애학생 등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학비감면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강의는 PC·스마트폰 등을 활용한 원격강의와 면대면 출석수업을 병행한다. 전국의 13개 지역 캠퍼스와 32개 학습관에선 출석수업, 스터디·학생회 활동 등 교수와 학생 간 활발한 교류활동을 한다. 윤병준 학생처장은 “졸업이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각 학과에서 운영중인 스터디그룹과 멘토링·튜터제도만 잘 활용해도 학업을 따라가는데 전혀 어려움이 없다”고 말했다. 전형료는 9000원이며, 방송대 홈페이지(www.knou.ac.kr)에서 지원할 수 있다. 합격자는 내년 1월 30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문의=1577-2853, www.knou.ac.kr



정현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