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외대 ‘양인모 강의실’ 동판

한국외대(총장 박철·오른쪽)는 지난달 29일 이문동 서울캠퍼스 대학본부 211호실을 ‘양인모 강의실’로 명명하고 동판 제막식을 열었다. 이 학교 독일어과 동문인 양인모 동원육영회 이사(72·왼쪽)가 학교 발전기금 1억여원을 기탁한 것을 기려 마련했다. [사진 한국외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