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8-13942 / 139,419건

  • “돈 놓고 돈 먹기” MZ세대 알트코인에 올인…정부, 운동장·룰 만들 생각도 안 해

    “돈 놓고 돈 먹기” MZ세대 알트코인에 올인…정부, 운동장·룰 만들 생각도 안 해 유료

    ... 않는다는 원칙을 고수하면서 사실상 시장을 방치하고 있다. 익명을 요구한 업계의 한 관계자는 “주식시장처럼 잘 짜인 운동장에선 투자로 손해를 보더라도 그건 정부가 아닌 전적으로 투자자 임”이라며 “거품이 언젠가 터질 것을 뻔히 알면서도 지금처럼 정부가 운동장 만들 생각을 안 하는 건 문제”라고 말했다. 김형중 고려대 암호화폐연구센터장은 “3월 시행된 개정 특정금융정보거래법은 ...
  • “암호화폐로 떼돈 벌어 퇴사 얘기 들으면, 이거밖에 없구나 생각할 것”

    “암호화폐로 떼돈 벌어 퇴사 얘기 들으면, 이거밖에 없구나 생각할 것” 유료

    ... 오래 걸린다. 현재 뉴스가 바로 반영된다는 건 불가능에 가깝다. 지금은 암호화폐 2차 붐이고, 2017~2018년 1차 붐 직후 소설로 써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실제로 장편으로 썼고, 으로 나올 때쯤에는 약간 과거 얘기가 될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는데 갈수록 화제가 되더라. 신기하고 얼떨떨하다.” 소설로 쓰고 싶었던 이유는. “당시 IT 기업에 다니면서 비트코인에 대해 들어서 ...
  • “적금 부어 결혼하고 집 사기 거의 불가능…재산 불리기 마지막 수단으로 코인 투자”

    “적금 부어 결혼하고 집 사기 거의 불가능…재산 불리기 마지막 수단으로 코인 투자” 유료

    ... 가고 있으면 어른들이 가르쳐줘야 한다고 하셨죠? 대한민국의 청년들이 왜 이런 위치에 내몰리게 되었을까요?”라며 “지금의 잘못된 길을 누가 만들었는지 가만히 생각해 보시길 바란다. 그 말에 임을 지고 자진 사퇴하십시오”라고 적었다. 그는 또 “어른들은 부동산 투기로 자산을 불려놓고 암호화폐는 투기니 그만둬야 한다는 건 부적절하다”고도 했다. 2030세대의 표심에 민감한 정치권도 ...
  • 일본 최대 거래소에 상장 코인 5개, 한국은 178개

    일본 최대 거래소에 상장 코인 5개, 한국은 178개 유료

    ... 운운하기보다 시장의 존재를 인정하고, 모든 암호화폐와 거래소를 철저히 제도권에 두는 게 투자자 보호 차원에서도 효과적이라고 본 것이다. 한국처럼 정부가 거래소에, 거래소가 정부나 발행사에 각각 임을 떠넘긴 채 투자자 피해를 좌시하는 구조가 아니다. 스위스 정부는 코인 가이드라인 마련 암호화폐 투자 소득에 대한 과세도 시각을 달리 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내년부터 국내 거래소를 ...
  • 정치적 사건 처리 가시밭길…눈치 안 보는 '소신 총장' 필요 유료

    ... 온 정부 여당의 밀어붙이기 시도와 그 과정에서 있을 수 있는 검찰 내부 반발 사이에서 운신의 폭이 크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또 정권 교체 시기에 있을 수 있는 온갖 정치적 사건의 임도 짊어져야 한다. 특히 검찰개혁의 상징처럼 돼 있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와의 불편한 관계도 잡음 없이 관리해야 할 임무도 있다. 더구나 정권 입장에서는 임기 말 검찰총장만큼은 확실한 우군을 ...
  • [선데이 칼럼] 역사 대신 신화에 집착하는 정부

    [선데이 칼럼] 역사 대신 신화에 집착하는 정부 유료

    ... 성추행 피해자라고 못 박지도 않는다. '피해 호소인'으로 넘어가려던 사고체계에서 여전히 한 발짝도 걸어 나오지 않은 것이다. 청와대가 신설한 방역기획관 자리에 굳이 백신 늦장 도입의 임에서 자유롭지 못한 사람을 임명한 것도 비정상이다. 음모론 대가가 진행하는 대표적인 편파방송에 수십 차례나 출연해 백신 도입을 서두를 필요 없다고 열변을 토했던 전문가다. 그 결과는 누구나 ...
  • AI 활용해 잘 나가는 뉴욕타임스

    AI 활용해 잘 나가는 뉴욕타임스 유료

    ... 플랫폼을 개발하고 AI 기술과 저널리즘을 접목했다. 기사를 상품화하기 위해 10년 동안 콘텐트 문법을 바꿔온 NYT의 노력을 저자는 방대한 참고자료와 각종 데이터를 바탕으로 분석했다. 은 NYT의 모델을 계기로 한국 신문업계가 디지털 콘텐트를 위해 진정 무엇을, 어떻게 바꿔야 하는지 길라잡이 역할을 한다. 김나윤 기자 kim.nayoon@joongang.co.kr
  • “암호화폐로 떼돈 벌어 퇴사 얘기 들으면, 이거밖에 없구나 생각할 것”

    “암호화폐로 떼돈 벌어 퇴사 얘기 들으면, 이거밖에 없구나 생각할 것” 유료

    ... 오래 걸린다. 현재 뉴스가 바로 반영된다는 건 불가능에 가깝다. 지금은 암호화폐 2차 붐이고, 2017~2018년 1차 붐 직후 소설로 써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실제로 장편으로 썼고, 으로 나올 때쯤에는 약간 과거 얘기가 될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는데 갈수록 화제가 되더라. 신기하고 얼떨떨하다.” 소설로 쓰고 싶었던 이유는. “당시 IT 기업에 다니면서 비트코인에 대해 들어서 ...
  • 1930년대 경성에도 아파트가 넘쳐났다

    1930년대 경성에도 아파트가 넘쳐났다 유료

    ... 시대다. 국민의 절반 이상이 아파트에 산다. 아파트 가격 폭등에 청년들의 꿈이 사라진다고도 하고, 목숨을 끊는 사람도 있다. 아파트 가격의 오르내림에 정권이 위태롭기도 하다. 이 은 모던 보이, 모던 걸이 넘쳐나던 1930년대 경성도 아파트가 넘쳐나던 아파트의 시대로 불러도 그리 어색하지 않다고 썼다. 1930년대 경성에 갑자기 등장한 신문물 중 하나가 아파트였다. ...
  • AI 활용해 잘 나가는 뉴욕타임스

    AI 활용해 잘 나가는 뉴욕타임스 유료

    ... 플랫폼을 개발하고 AI 기술과 저널리즘을 접목했다. 기사를 상품화하기 위해 10년 동안 콘텐트 문법을 바꿔온 NYT의 노력을 저자는 방대한 참고자료와 각종 데이터를 바탕으로 분석했다. 은 NYT의 모델을 계기로 한국 신문업계가 디지털 콘텐트를 위해 진정 무엇을, 어떻게 바꿔야 하는지 길라잡이 역할을 한다. 김나윤 기자 kim.nayoon@joongang.co.kr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현재페이지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