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한국군 전력증강사업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5-19 / 187건

  • 재정 쪼들려도 군사 예산 42조원 증액 … '오바마 스타일'

    재정 쪼들려도 사 예산 42조원 증액 … '오바마 스타일' 유료

    ... 배정된 예산이 뜬다. [백악관 홈페이지] 이날 공개된 미 국방 예산은 대대적인 육·해·공 전력 증강을 예고했다. 하늘의 정찰병인 E-2D 호크아이 조기경보기 5대, 최첨단 스텔스 전투기인 ... 차세대 무기다. 첨단 기종인 F-35를 대거 도입하는 동시에 이를 대체할 차세대 전투기 개발 사업을 진행키로 했다. 수십 년 후에도 최강 전력 미군을 유지하기 위한 복안이다. 국방 예산안이 ...
  • 세계 6번째 잠수함사령부 …'보이지 않는 주먹'키운다

    세계 6번째 잠수함사령부 …'보이지 않는 주먹'키운다 유료

    ... 2021년까지 22척의 디젤 추진 잠수함을 건조할 계획이다. 2011년 한국이 인도네시아에 잠수함 3척을 수출키로 하자 인도와 태국까지 잠수함 전력 증강에 나섰다. 국방부 관계자는 “현대중공업이 인도 잠수함 건조사업에 진출하기 위해 현지 법인을 설립했고, 태국도 잠수함 도입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잠수함 선진국인 미국과 러시아는 수출을 ...
  • [사설] 악취 진동하는 방산 비리, 합수단이 뿌리 뽑아라 유료

    ... 사정 작업이 한데 모이는 셈이다. 정부가 방산 비리에 대대적인 사정에 나선 것은 1993년 전력증강사업(율곡사업) 비리 감사와 수사 이래 처음이다. 무기 개발과 구매를 놓고 독버섯처럼 ... 의혹을 받지 않는 무기체계가 없을 정도였다. 방산 분야 종사자의 모럴해저드도 일상화됐다. 수품 부품과 원자재 납품 과정에서의 시험성적서 위조와 원가 부풀리기가 다반사였다. 이나 방위사업청에 ...
  • 전력 키울 시간 벌었지만 … 킬체인·KAMD 구축 17조 필요 유료

    ... 나가기로 했다”는 선에서 봉합됐지만 앞으로 풀어야 할 숙제가 남은 셈이다. 더 큰 문제는 전력 증강에 들어가는 막대한 돈이다. 당장 킬체인과 KAMD에만 앞으로 17조원을 쏟아부어야 ... 만큼 어떤 형태로든 미 측이 '대가'를 요구할 것이라는 의미다. 미국 내에선 이미 “괌기지 사력 증강 비용의 일부를 한국 측에 부담시켜야 한다”(의회조사국 보고서)는 목소리까지 있다. ...
  • [중앙시평] 언제까지 '한국군 열세론' 인가

    [중앙시평] 언제까지 '한국군 열세론' 인가 유료

    ... 사력이 고작 1조원의 사비를 사용하는 북한군에 비해 아직도 열세라는 주장은 선뜻 납득이 가지 않는다. 뒤집어 말하자면 1970년대 이후 우리가 '자주국방과 한국군 현대화'의 기치를 걸고 추진해 왔던 전력증강 사업이 참담한 실패였다는 것을 방증하는 것 아닌가. 그렇다면 그간의 수뇌부는 모두 직무를 유기해 온 셈이 된다. 과연 그럴까. 우리 의 자체 평가와 ...
  • [사설 속으로] 오늘의 논점 - 전시작전권 전환 재연기

    [사설 속으로] 오늘의 논점 - 전시작전권 전환 재연기 유료

    ... 일인가. 송승훈 남양주 광동고 국어교사 우리의 현재 사력에 대한 정보도 참고하자. 한국이 전작권을 미군에게 넘기던 때는 한국전쟁 시기였다. 그때는 한국군이 생긴 지 3년이 안 됐고 ... 지금은 어떤가. 글로벌파이어파워(www.globalfirepower.com) 사이트 기준으로, 한국사력이 세계 8위이고 북한은 29위다. 스톡홀름 국제평화연구소의 '사 지출' 자료를 ...
  • 소총 지원 받던 나라서 명품 무기 '신궁·K-9' 수출 국가로

    소총 지원 받던 나라서 명품 무기 '신궁·K-9' 수출 국가로 유료

    ... 만들었다. 하지만 자신감을 얻은 정부는 방위세를 신설하고 방위성금을 거둬 재원을 마련했다. 이 재원으로 74년 전력증강 사업인 '율곡사업'을 본격화했다. 자주국방을 위한 무기 생산 분야의 확대인 셈이다. 이에 따라 M16 소총과 탄약, 포탄, 수류탄, 한국용 지프를 비롯해 133t급 고속정 건조가 이뤄졌다. 이어 호위함과 초계함 건조도 시작했다. 정부는 82년 ...
  • 구식 함정이라 인원 풀가동 … 4~6시간 자며 3교대 유료

    ... 당 간부 “위에선 김정은이 제정신 아니라고 말 많아” 천안함 사태를 겪은 해군에는 숙원사업이지만 타군의 눈총을 받는 현안이 있다. '병력 3100여 명 증강'이다. 해 현역관계자 및 ... 건 아니다. 그러나 이들 나라에선 정비·복지·인사 같은 전투지원 업무는 민간에 위탁한다. 한국은 그렇지 않다. 또 한국 4만1000명 가운데 이병~병장이 2만 명이다. 영국과 일본은 ...
  • “25년 넘은 호위함·초계함 여전히 '죽음의 문턱'에 있다”

    “25년 넘은 호위함·초계함 여전히 '죽음의 문턱'에 있다” 유료

    ... 워낙 노후화돼 방어 능력을 향상시킬 수 없기 때문이다. 이런 함정들이 2020년 중반까지 한국의 주력함이다. [사진 해] 관련기사 당 간부 “위에선 김정은이 제정신 아니라고 말 많아” ... 내놨다. 그러면 서해는 더 안전해졌는가. 해 현역 장교는 “서해 북방한계선(NLL)에서 해 함정들은 여전히 대책 없이 떠 있다”고 자조한다. 천안함 3년, 해 전력 증강의 현주소를 ...
  • “25년 넘은 호위함·초계함 여전히 '죽음의 문턱'에 있다”

    “25년 넘은 호위함·초계함 여전히 '죽음의 문턱'에 있다” 유료

    ... 워낙 노후화돼 방어 능력을 향상시킬 수 없기 때문이다. 이런 함정들이 2020년 중반까지 한국의 주력함이다. [사진 해] 관련기사 당 간부 “위에선 김정은이 제정신 아니라고 말 많아” ... 내놨다. 그러면 서해는 더 안전해졌는가. 해 현역 장교는 “서해 북방한계선(NLL)에서 해 함정들은 여전히 대책 없이 떠 있다”고 자조한다. 천안함 3년, 해 전력 증강의 현주소를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현재페이지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