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포피의 호수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5-7 / 66건

  • 사진으로만 담기 아깝다 … 저 새하얀 모래, 저 파란 바다

    사진으로만 담기 아깝다 … 저 새하얀 모래, 저 파란 바다 유료

    ... 있는 거리까지 다가온다. 공원의 다른 볼거리는 '물에 잠긴 숲'이다. 댐을 만들면서 생긴 호수 안에서 나무가 고사해 빚어진 풍경이다. 마치 우리나라의 주산지나 지리산 주목 군락지가 연상되는 ... 마젠타 공항에서 국내선 비행기로 30분 날아가면 도착한다. 비행기에서 내렸더니 임산부복 같은 피네 전통의복을 입은 섬 아낙들이 친절한 미소로 관광객을 환영했다. 정겨운 미소가 낯선 방문자의 ...
  • 미술가·소설가의 힘 빌린 무대,실험정신으로 세계 발레 이끈다

    미술가·소설가의 힘 빌린 무대,실험정신으로 세계 발레 이끈다 유료

    ... 회고했다. 또 하나의 특징은 개성 있는 안무가들의 파격적인 안무를 기꺼이 받아들였다는 점이다. 루돌프 누레예프의 '라이몬다'(1983), '백조의 호수'(1985) 등 다양한 클래식은 물론이고, 70년대 중반 이후 나 바우쉬, 머스 커닝햄, 모리스 베자르, 지리 킬리안, 마츠 에크, 윌리엄 사이드, 안제린 프렐조카주 등 현대 발레의 흐름을 바꾼 세계적 안무가들이 ...
  • 미술가·소설가의 힘 빌린 무대,실험정신으로 세계 발레 이끈다

    미술가·소설가의 힘 빌린 무대,실험정신으로 세계 발레 이끈다 유료

    ... 회고했다. 또 하나의 특징은 개성 있는 안무가들의 파격적인 안무를 기꺼이 받아들였다는 점이다. 루돌프 누레예프의 '라이몬다'(1983), '백조의 호수'(1985) 등 다양한 클래식은 물론이고, 70년대 중반 이후 나 바우쉬, 머스 커닝햄, 모리스 베자르, 지리 킬리안, 마츠 에크, 윌리엄 사이드, 안제린 프렐조카주 등 현대 발레의 흐름을 바꾼 세계적 안무가들이 ...
  • [뉴스 클립] Special Knowledge  20세기 안무가 9

    [뉴스 클립] Special Knowledge 20세기 안무가 9 유료

    ... 있었던 건 그가 음악을 완벽하게 이해하기 때문이다. 그는 어린 시절 음악가가 되기 위해 작곡과 아노 수업을 이수했다. 발란신에 이르러서야 “춤이 먼저냐, 음악이 먼저냐”라는 해묵은 대결 구도는 ... 추구하면서 그의 작품은 자연스레 인과관계에서 탈피한 우연적이거나 즉흥적인 동작을 추구해갔다. 스트모던 무용의 기초가 다져지는 순간이었다. 즉흥적인 해프닝을 예술의 영역으로 끌어들이자 그의 ...
  • [DMZ·분단현장을 가다] 전쟁 60년, 전후세대의 155마일 기행 ⑦ 화천과 파로호

    [DMZ·분단현장을 가다] 전쟁 60년, 전후세대의 155마일 기행 ⑦ 화천과 파로호 유료

    ... 전투를 치르는 동안 123명의 전사자와 536명의 부상자를 냈지만 참전국 가운데 유일하게 로가 없었다. 황실 근위대로 조직된 이 부대는 황제에 대한 충성심으로 투항하지 않았다고 한다. ... 3만8000여 명의 중공군 로를 잡기도 하였다. 파로호 전투에서 중공군 6만2000명이 사살 혹은 로로 잡혀 파로호 일대는 로 물들었다. 당시 화천 저수지로 불리던 이 호수를 이승만 대통령은 ...
  • [week&CoverStory] 말 없이 말이 다가왔다

    [week&CoverStory] 말 없이 말이 다가왔다 유료

    ... 귀족 레저라는 선입견은 폐기해도 될 듯싶다. 최근의 승마 열기를 지켜보며 기마민족의 들끓는 가 아직도 식지 않았다고 떠드는 이도 있다. 하지만 그런 식으로 애써 의미를 부여하지 않아도 ... 3만 명의 고용 유발 효과를 달성하겠다는 게 마사회의 목표다. 승마 효과= 말은 지구상의 유동물 4000여 종 중에서 가장 잘 길들어진 10종에 속한다. 사람이 길들였다기보다는 말이 ...
  • [me] 앙드레 김 "난 고상함·지성미를 추구해요 펑크·퇴폐 … 이런 건 질색이죠"

    [me] 앙드레 김 "난 고상함·지성미를 추구해요 펑크·퇴폐 … 이런 건 질색이죠" 유료

    ... 목소리다. 30년 넘게, 하루에 세 번씩 갈아입는 예의 흰옷 차림이다(그는 자신의 옷을 "시즌(4계절)에 30벌 만들어 입죠. 창의적 디자인에 제 결점을 보완해 주고, 실크는 제가 너무 ...니 올림픽을 위시해 뉴욕.파리.울란바토르까지 날아갔다. 시드니 오페라하우스, 앙코르와트, 라미드와 스핑크스 앞에도 섰다. 그의 패션을 인정하든 않든, 그가 대한민국 문화 브랜드의 하나이고, ...
  • [문화in] Cool 문화 피서 … 바닷가 음악제

    [문화in] Cool 문화 서 … 바닷가 음악제 유료

    이제 본격적인 여름 휴가와 서철이 시작됐다. 서철을 맞아 산과 계곡, 호수와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며 레포츠를 즐기는 것은 기본. 밤이 되면 시원한 바람 맞으며 야외 무대에서 펼쳐지는 ... 자리잡았다. 올해도 8월 12~20일 제주시 탑동 해변공연장, 제주도문예회관, 한라 아트홀, 서귀 천지연 폭 특설 무대 등에서 열린다. 밴드 축제와 앙상블 축제가 해를 바꿔가며 열리는데 올해는 ...
  • 첨단 특수효과 무대 본다 유료

    ... '창세기'(3월 21∼22일) 등이 함됐다. 무용으로는 남자 무용수를 백조로 기용한 혁신적인 안무로 명성을 얻은 영국 안무가 매튜 본의 '백조의 호수'(5월 20일∼6월 1일), 독일 '탄츠 테아터(극무용)'의 거장 나 바우슈의 '마주르카 고'(4월 25∼28일), 관능과 유머·철학이 공존하는 기발한 해석이 돋보이는 스웨덴 쿨베리 발레단(안무 마크 에츠)의 '백조의 ...
  • [라틴아메리카의 꿈] 3. 멕시코-영광과 좌절 유료

    힘센 왕조들의 등장과 이합집산으로 서구제국들이 숨가쁘게 돌아가던 16세기 초반, 스페인과 르투갈은 프랑스.이탈리아.영국을 앞질러 중남미의 땅에 식민제국을 독과점으로 건설했다. 해 떨어져 ... 쿠바와 산토 도밍고를 인도 땅으로 오인해 쾌재를 부르고, 코르테스의 아즈테카 점령에 이어 사로가 잉카제국에 상륙하면서 스페인은 르투갈 콤플렉스에서 벗어나게 된 것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현재페이지 5 6 7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