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대장암 고위험군이라면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5-9 / 82건

  • 무병장수 돕는 튼튼한 장, 일등공신은 '프로바이오틱스'

    무병장수 돕는 튼튼한 장, 일등공신은 '프로바이오틱스' 유료

    ... 유익균이 적으면 유해균이 대장 내 음식물을 부패시켜 유해가스를 방출한다. 이 부패의 산물이 대장 표면에 붙어 있으면서 서서히 세포를 만든다. 부패한 가스는 대장에만 남아 있는 게 아니다. ... 줄이고 스트레스는 멀리하며 잠자는 시간을 늘린다. 김범준 교수는 “알레르기나 장 관련 질환자, 과 심혈관질환 고위험군은 프로바이오틱스를 꾸준히 섭취하는 게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다. 배지영 ...
  • [노성훈 박사의 건강 비타민] 위 내시경, 최소 2년에 한 번은 받아야 암 발견에 효과적

    [노성훈 박사의 건강 비타민] 위 내시경, 최소 2년에 한 번은 받아야 발견에 효과적 유료

    ... 받았다. 일종의 초기암이어서 수술만 받고 항암제나 방사선 치료는 받지 않았다. 국가 5대 검진 지침은 40세 이상이면 2년에 한 번 위내시경 또는 위장조영 검사를 받도록 권고한다. ... 그러다 지난해 여름에 체한 느낌이 들고 배가 불편한 느낌이 사라지지 않아 위내시경을 받았다. 위 4기였다. 자신이 고위험군이라는 사실을 알고 일찍부터 자주 위내시경 검사를 받았다면 위암을 ...
  • "직장암 수술 상향 평준화 … 재발률 40%서 10%로"

    "직장 수술 상향 평준화 … 재발률 40%서 10%로" 유료

    연세대 의대 외과학교실 김남규 교수가 직장 수술에서 중요한 술기를 설명하고 있다. 그는 수술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워크숍을 만들었다. [사진 세브란스병원] 의료계에도 불편한 진실이 ... 평가하고, 이를 평준화하려는 노력을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연세대 의대 김남규(외과학교실) 교수는 대장암 분야의 명의로 후학들의 존경을 받는다. 그는 2005년 전국 대장항문외과 임상강사·조교수 등 ...
  • "직장암 수술 상향 평준화 … 재발률 40%서 10%로"

    "직장 수술 상향 평준화 … 재발률 40%서 10%로" 유료

    연세대 의대 외과학교실 김남규 교수가 직장 수술에서 중요한 술기를 설명하고 있다. 그는 수술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워크숍을 만들었다. [사진 세브란스병원] 의료계에도 불편한 진실이 ... 평가하고, 이를 평준화하려는 노력을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연세대 의대 김남규(외과학교실) 교수는 대장암 분야의 명의로 후학들의 존경을 받는다. 그는 2005년 전국 대장항문외과 임상강사·조교수 등 ...
  • '내가 대장암 고위험군?'… 발병 예측해 '싹' 부터 자른다

    '내가 대장암 고위험군?'… 발병 예측해 '싹' 부터 자른다 유료

    ... '고위험군'으로 분류된 것이다. 차 교수의 강한 권유에 김씨는 '설마' 하는 마음으로 다음 날 추가로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았다. 대장에서 커다란 용종이 발견됐고, 조직검사 결과 세포로 판명됐다. 평소 ... -대장내시경 검사가 최선인가. “초기 대장암은 증상이 없다. 증상이 나타났을 땐 이미 대장암 2기를 넘어서는 경우가 대다수다. 대장내시경은 초기 대장암을 발견하는 것은 물론 의 싹(용종)을 ...
  • [정현철 박사의 건강 비타민] 용종 한 번 떼어냈다면 꾸준한 내시경검사로 계속 체크해야

    [정현철 박사의 건강 비타민] 용종 한 번 떼어냈다면 꾸준한 내시경검사로 계속 체크해야 유료

    ... 자료(2011년)를 보면 한국 남성은 위-대장-폐-간 순으로, 여성은 갑상샘-유방-대장-위 순으로 이 많이 발견된다. 갑상샘·유방암은 여성에게 흔한 편이므로 남녀 공통 중에서는 대장암을 발생률 ... 권고한다. 하지만 용종이 발견된 경우에는 3년마다 검사하는 게 좋다. 용종이 발견된 사람은 '고위험군'으로 보기 때문이다. 대장암이 늘고 있다고 너무 걱정할 필요는 없다. 대장내시경으로 용종을 ...
  • 지긋지긋한 변비, 알고 보니 대장암 위험신호

    지긋지긋한 변비, 알고 보니 대장암 위험신호 유료

    ... 남성의 대장암 발병률은 세계 184개국 중 4위, 아시아 국가 중 1위다. 국내에서는 갑상샘·위 다음으로 흔하게 발생한다. 변비는 대장암의 주요 증상이다. 대장이 생기면 장의 ... 질환 여부를 확인한다. 일반인은 50세 이후부터 3~5년 단위로 검사받을 것을 권장한다. 단 고위험군(대장암 가족력·흡연·남성)은 50세 이전부터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글=오경아 ...
  • CT 촬영 뒤엔 먹던 약 재복용 시기 꼭 상담하세요

    CT 촬영 뒤엔 먹던 약 재복용 시기 꼭 상담하세요 유료

    ... 1회 검진이 좋다. 흔히 대장내시경은 50세 이후에 해도 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김 부원장은 “대장내시경을 받은 2452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고위험군(대장암 가족력·흡연·남성)에서는 40~49세에도 대장암의 전 단계인 진행성선종 위험인자를 확인했다”며 “고위험군은 50세 이전부터 대장암 검진을 시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선종성 용종(의 전단계)이 발견돼 절제한 ...
  • 약 내성 생긴 환자도 글리벡 재투약하면 GIST 억제 효과

    약 내성 생긴 환자도 글리벡 재투약하면 GIST 억제 효과 유료

    소화기관에 숨어 발병하는 '침묵의 '이 있다. 지난 수세기 동안 의사들도 잘 모르는 희귀난치병으로 불렸던 기스트(GIST·위장관기질종양)다. 소리·소문 없이 종양이 자라다가 갑자기 ... 늘 제멋대로 신호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 때문에 세포가 통제되지 못하고 무분별하게 증식해 덩어리가 된다는 것. 고위험군이나 발병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인구 100만 명당 20명꼴로 ...
  • 정기검진 빼먹지 않으면 암은 치료 가능한 질병일 뿐

    정기검진 빼먹지 않으면 은 치료 가능한 질병일 뿐 유료

    ... 기술의 발달과 함께 을 일찍 발견하는 사람이 늘면서 생존율이 높아졌다”며 “정기 건강검진으로 의 두려움으로부터 벗어날 것”을 주문했다. 위·대장암·유방 … 한국인 위협 3대 한국인을 ... 대부분 증상이 없다. 조기 진단으로 위험 요소를 찾아내야 한다. 대장암은 간단한 내시경 검사로 전 단계 병변을 찾아내 의 싹을 도려낼 수 있다. 대장암으로 자랄 수 있는 대장선종(샘종)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현재페이지 5 6 7 8 9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