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야키니쿠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3-5 / 50건

  • [박태균 칼럼] 위 건강에 남는 장사 유료

    ... 것은 짜게 먹는 식습관과도 관련 있다. 우리는 몇 년째 나트륨 줄이기 운동을 벌이고 있다. 일본인도 위암을 촉발할 수 있는 젓갈류·스케모노(절임채소)·간장 등의 짠 식품과 야키도리·야키니쿠 등 불에 그슬리거나 구운 음식을 즐겨 먹는다. 일본인의 위암 사망률은 10만 명당 50명으로 세계 최고다. 한국인(20명가량)보다 배 이상 많다. 이처럼 위암 희생자가 줄어들지 않는 것은 ...
  • 가난한 재일 한국인, 유대인에 감정이입

    가난한 재일 한국인, 유대인에 감정이입 유료

    ... 한다”고 말했다. 그가 짚은 삶의 의미는 너무 밋밋해서 더욱 비장하게 들렸다. 그는 한·일 양국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는 극작가 겸 연출가다. 소외 계층의 애환을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낸 '야키니쿠 드래곤' '나에게 불의 전차를' '가을 반딧불이' 등이 대표작이다. '노래하는 샤일록'은 셰익스피어의 희극 '베니스의 상인'을 고리대금업자 샤일록의 관점에서 재해석한 작품이다. 돈을 ...
  • 망언 퍼붓는 아베, 입맛은 '친한파' … TV 나와 갈비 구우며 막걸리 주문

    망언 퍼붓는 아베, 입맛은 '친한파' … TV 나와 갈비 구우며 막걸리 주문 유료

    ... 인터뷰 전문 프로그램 '디 인터뷰'는 지난달 23일 사전 녹화한 '아베 총리편'을 50분간 내보냈다. 언론인 스에노부 요시마사(末延吉正)와의 인터뷰는 도쿄 시부야(澁谷)에 있는 한국식 야키니쿠(불고기) 식당에서 진행됐다. 아베 총리는 이 식당의 단골이다. 공식 프로필의 '좋아하는 음식' 1위가 야키니쿠인 아베 총리는 집게를 들고 능숙한 솜씨로 갈비와 우설·곱창을 직접 구웠다. 아베 ...
  • '100m 룰' 확정 … 갑을 논란에 외국 외식업체만 신바람

    '100m 룰' 확정 … 갑을 논란에 외국 외식업체만 신바람 유료

    ... 직진출에 대해선 별다른 규제안을 밝히지 않았다. 이런 허점을 파고들고 일본 회전초밥 체인점인 스시로·이자카야 와타미 등은 거침없이 국내에 출점 수를 늘리고 있다. 이외에도 일본계 글로벌 야키니쿠 전문점 '큐가쿠'와 또다른 야키니쿠 전문점 '규시게', 그리고 오코노미야키 '뎃벤' 등의 브랜드가 한국 진출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기업이 운영하는 외식업체 관계자는 “국내 기업 ...
  • 식단은 친한·친중파 … 아베 외식외교

    식단은 친한·친중파 … 아베 외식외교 유료

    ... 아베를 두고 TV아사히는 “외교적으론 (센카쿠 문제로 대립하고 있는) 중국에 강경론을 앞세우고 있지만 식사 메뉴로 보면 친중(親中)파”라고 전하기도 했다. 그는 중국 음식만큼 한국식 야키니쿠(불고기)도 즐긴다. 공식 프로필상의 '좋아하는 음식' 1위가 야키니쿠다. 또 취임 후 유일하게 두 번 찾은 식당 역시 3년 전 단골이 됐다는 도쿄 요쓰야(四谷)의 한국식 고깃집 '류게쓰엔(龍月園)'이다. ...
  • 난 멧돼지가 싫다 유료

    혹시 멧돼지 고기를 먹어본 적이 있는가? 나는 있다. 일본에 있을 때 일이다. 그 무렵 나는 야키니쿠 식당에서 일하고 있었다. 하루는 사냥꾼 차림의 남자 둘이 식당에 왔다. 그들은 “방금 멧돼지를 한 마리 잡았는데 그걸 여기 팔고 싶다”고 했다. 정말 그들의 트럭에는 갓 잡은 멧돼지 한 마리가 실려 있었다. 그들은 망설이는 사장에게 “자연산 멧돼지 고기를 한 ...
  • 순두부 아줌마, 미안해요~ 유료

    미야자키 미치코는 단골손님이었다. 일본 지바현의 야키니쿠 식당에서 일할 때의 일이다. 그는 2주에 한 번 두 딸과 아들 이렇게 넷이 식당에 와서는 고기를 먹고 갔다. 거기까지는 다른 단골손님과 다른 점이 없다. 미치코가 특별한 것은 갈비 외에 순두부찌개를 꼭 주문해서, 그것도 항상 하나를 더 추가해서 먹는다는 사실이다. 우리는 그런 미치코를 '순두부 아줌마'라고 ...
  • “마에하라, 어릴 때 나를 오카상이라 했다. 그래서 낸 성금 불법이면 국적차별 아닌가” 유료

    ... 강조했다. 이어 그는 “외국인이 준 성금이라고 불법 자금이라고 한다는데, 언제까지 이처럼 재일 한국인이 차별을 받아야 하느냐”고 반문했다. 장 씨는 교토시 야마시나구에서 불고기 음식점인 '야키니쿠 준'이라는 가게를 38년 전부터 운영하고 있다. 그는 “그동안 음식점을 하며 일본인과 똑같이 세금을 냈는데 선거권도 없고 정치자금도 못 낸다니 이런 차별은 없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
  • 일 차기 총리 0순위 마에하라 … 재일한국인 헌금 논란에 낙마

    일 차기 총리 0순위 마에하라 … 재일한국인 헌금 논란에 낙마 유료

    ... 밤 간 나오토(菅直人) 총리의 관저를 찾아 1시간40분 동안 격론 끝에 외상직을 사임하기로 했다. 장씨는 마에하라가 중학교 2학년 때 이사 간 교토(京都) 시내 한 마을에 있던 '야키니쿠(불고기) 집' 주인이었다. 부친을 일찍이 여의고 경제적으로 어려웠던 '마에하라 학생'에게 이 여성은 어머니처럼 돌봐주는 고마운 존재였다. 그러나 정치자금법을 알 리 없는 이 한국인 여성이 ...
  • 외국인 CEO의 한식 만들기 ⑫ 나이토 겐지 한국닛산 대표

    외국인 CEO의 한식 만들기 ⑫ 나이토 겐지 한국닛산 대표 유료

    ... 남아공이나 뉴질랜드의 경우 “한국 음식이 고급스럽고 비싸 접근이 힘든 음식으로 인식되어 있다”며 “대중에게 알리기 위해서는 가격을 내려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일본에 있는 한식당만 해도 '야키니쿠(한국식 불고기)'를 먹으려면 1인당 최소한 7만원은 드는데다 김치·상추·깻잎 등 각종 밑반찬이나 야채 가격을 별도로 내야 한다”며 “한국에서처럼 다양한 밑반찬을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는 편하고 ...
이전페이지 없음 1 2 현재페이지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