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연포탕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7 / 62건

  • [박정호의 사람 풍경] 시어머니에게 김치 담그기만 5년 배웠어요

    [박정호의 사람 풍경] 시어머니에게 김치 담그기만 5년 배웠어요 유료

    ... 되겠어요”라며 웃었다. 다산의 '식위정수(食爲政首)'가 떠올랐다. 백성을 먹여 살리는 게 정치의 첫 번째 일이라는 뜻이다.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상추버무리떡·붕어탕·장김치·이양주·만두·연포탕·다식·오미자차.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음식이 대체로 정갈합니다. “전형적인 경기도 음식입니다. 얼큰한 맛이 덜하지요. 간도 싱겁게 하는 편이고요. 그런데 2%의 차별성이 있습니다. 육수입니다. ...
  •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유료

    ... 6시 이전 시간에는 서울서 목포로 가는 KTX가 두 편 있다. 꼭두새벽에 길을 나선 수고는 목포역에 도착해 북항이나 유달산 아래서 받는 느긋한 아침상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시원한 낙지연포탕이나 개미진 낙지비빔밥으로 토요일 아침을 맞는 호사를 또 어디서 누릴 수 있을까. 아침을 든든히 먹어야 눈에 보이는 것도 아름답다. 이후에는 렌터카를 이용하면 편하다. 고속버스도 괜찮은 선택이다. ...
  •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유료

    ... 6시 이전 시간에는 서울서 목포로 가는 KTX가 두 편 있다. 꼭두새벽에 길을 나선 수고는 목포역에 도착해 북항이나 유달산 아래서 받는 느긋한 아침상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시원한 낙지연포탕이나 개미진 낙지비빔밥으로 토요일 아침을 맞는 호사를 또 어디서 누릴 수 있을까. 아침을 든든히 먹어야 눈에 보이는 것도 아름답다. 이후에는 렌터카를 이용하면 편하다. 고속버스도 괜찮은 선택이다. ...
  •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유료

    ... 6시 이전 시간에는 서울서 목포로 가는 KTX가 두 편 있다. 꼭두새벽에 길을 나선 수고는 목포역에 도착해 북항이나 유달산 아래서 받는 느긋한 아침상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시원한 낙지연포탕이나 개미진 낙지비빔밥으로 토요일 아침을 맞는 호사를 또 어디서 누릴 수 있을까. 아침을 든든히 먹어야 눈에 보이는 것도 아름답다. 이후에는 렌터카를 이용하면 편하다. 고속버스도 괜찮은 선택이다. ...
  •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푸른 붉가시나무 마음 찌르고, 별똥별은 쏟아지고… 유료

    ... 6시 이전 시간에는 서울서 목포로 가는 KTX가 두 편 있다. 꼭두새벽에 길을 나선 수고는 목포역에 도착해 북항이나 유달산 아래서 받는 느긋한 아침상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시원한 낙지연포탕이나 개미진 낙지비빔밥으로 토요일 아침을 맞는 호사를 또 어디서 누릴 수 있을까. 아침을 든든히 먹어야 눈에 보이는 것도 아름답다. 이후에는 렌터카를 이용하면 편하다. 고속버스도 괜찮은 선택이다. ...
  • 건강한 안주니까, 한잔 더?

    건강한 안주니까, 한잔 더? 유료

    ... 제대로 맛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두부젓국이나 짜글이도 추천 메뉴다. 두부젓국은 두부를 시원하고 개운하게 즐길 수 있어서 해장용으로 최고다. 새우젓으로만 간을 맞춘 채소 육수는 연포탕 느낌이 난다. 두부를 고추장 소스와 함께 뚝배기에서 지져낸다고 해서 이름 붙은 짜글이는 막걸리를 곁들이면 최고다. 두부에 쇠고기·돼지고기를 곁들인 메뉴들 역시 술안주 감이다. 쇠고기는 어느 ...
  • 건강한 안주니까, 한잔 더?

    건강한 안주니까, 한잔 더? 유료

    ... 제대로 맛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두부젓국이나 짜글이도 추천 메뉴다. 두부젓국은 두부를 시원하고 개운하게 즐길 수 있어서 해장용으로 최고다. 새우젓으로만 간을 맞춘 채소 육수는 연포탕 느낌이 난다. 두부를 고추장 소스와 함께 뚝배기에서 지져낸다고 해서 이름 붙은 짜글이는 막걸리를 곁들이면 최고다. 두부에 쇠고기·돼지고기를 곁들인 메뉴들 역시 술안주 감이다. 쇠고기는 어느 ...
  • [땅이야기 맛이야기] 서울(10) 탱글탱글 낙지의 매콤한 맛, 낙지사랑

    [땅이야기 맛이야기] 서울(10) 탱글탱글 낙지의 매콤한 맛, 낙지사랑 유료

    ... 건져먹었다면 남은 양념에 밥을 볶아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김가루가 얹어진 흰쌀밥과 양념을 넣은 볶음밥이 완성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절로 군침이 흐른다. 별미로 인기몰이 중인 '연포탕'과 '산낙지탕탕' '연포탕'과 '산낙지탕탕'은 '낙지사랑'의 별미로 손님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조개로 육수를 우려내는 다른 집과는 달리, '낙지사랑'의 연포탕은 ...
  • [땅이야기 맛이야기] 서울(10) 탱글탱글 낙지의 매콤한 맛, 낙지사랑

    [땅이야기 맛이야기] 서울(10) 탱글탱글 낙지의 매콤한 맛, 낙지사랑 유료

    ... 건져먹었다면 남은 양념에 밥을 볶아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김가루가 얹어진 흰쌀밥과 양념을 넣은 볶음밥이 완성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절로 군침이 흐른다. 별미로 인기몰이 중인 '연포탕'과 '산낙지탕탕' '연포탕'과 '산낙지탕탕'은 '낙지사랑'의 별미로 손님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조개로 육수를 우려내는 다른 집과는 달리, '낙지사랑'의 연포탕은 ...
  •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2) 태안의 바다를 머금은 박속밀국낙지탕, 원풍식당

    [땅이야기 맛이야기] 충남(2) 태안의 바다를 머금은 박속밀국낙지탕, 원풍식당 유료

    ... 만들어내는 태안의 토속음식 태안 서산지역은 조수간만의 차이가 커 사계절 내내 낙지가 잡히는 곳이다. 그래서인지 낙지 전문점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낙지요리라고 하면 쉽게 낙지볶음이나 연포탕을 생각할 수 있지만 태안에 왔다면 '원풍식당'의 박속밀국낙지탕을 꼭 먹어봐야 한다. 박속밀국낙지탕은 태안의 토속음식으로 시원한 국물 맛을 자랑한다. 태안방식의 샤브샤브 ...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3 4 5 6 7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