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퍼저축은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두 번째 배구인생 하혜진·구솔 “신인처럼 열심히”

    두 번째 배구인생 하혜진·구솔 “신인처럼 열심히” 유료

    여자 프로배구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에서 재도약을 꿈꾸는 구솔(왼쪽)과 하혜진. 정시종 기자 배구인생 두 번째 기회다. 하혜진(25)과 구솔(20)이 새 소속팀 페퍼저축은행에서 도약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지난 9일 경기도 용인의 페퍼저축은행 연습체육관에서 만난 하혜진과 구솔은 제법 친해 보였다. 선명여고 5년 선후배인 둘은 같이 뛴 적이 없다. 구솔은 “고등학교 ...
  • 두 번째 배구인생 하혜진·구솔 “신인처럼 열심히”

    두 번째 배구인생 하혜진·구솔 “신인처럼 열심히” 유료

    여자 프로배구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에서 재도약을 꿈꾸는 구솔(왼쪽)과 하혜진. 정시종 기자 배구인생 두 번째 기회다. 하혜진(25)과 구솔(20)이 새 소속팀 페퍼저축은행에서 도약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지난 9일 경기도 용인의 페퍼저축은행 연습체육관에서 만난 하혜진과 구솔은 제법 친해 보였다. 선명여고 5년 선후배인 둘은 같이 뛴 적이 없다. 구솔은 “고등학교 ...
  • 김연경이 중국 상하이로 가는 이유는

    김연경이 중국 상하이로 가는 이유는 유료

    ...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가 해외로 떠날 거라는 관측이 많았다. 흥국생명에서 불화설에 휩싸였고, 이재영-다영 자매의 학교 폭력(학폭) 등으로 김연경이 마음고생을 많이 했기 때문이다.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이 김연경 영입에 관심을 나타내자, 원소속구단 흥국생명은 "국내 구단 이적은 절대 허용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결국 김연경의 선택은 중국 상하이였다. 주 2회 경기가 있는 V리그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