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총장 자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1시간 만에 사의 수용…45분 뒤엔 신현수 교체

    문 대통령, 1시간 만에 사의 수용…45분 뒤엔 신현수 교체 유료

    4일 브리핑 중 자리를 바꾸는 신현수 전 민정수석(오른쪽)과 김진국 신임 수석.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를 즉각 수용했다. 동시에 윤 총장과의 사실상 유일한 소통 채널이던 신현수 청와대 민정수석의 사표를 수리하고, 후임 민정수석에 김진국 감사원 감사위원을 임명했다.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3시15분 “문 ...
  • 대구 간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대구 간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유료

    ... 윤 총장의 공개 발언 수위가 갈수록 높아지면서 여권과의 갈등도 덩달아 커지고 있다. 윤 총장은 3일 대구 고검·지검을 방문한 자리에서 취재진에게 이렇게 밝힌 뒤 “(검찰 수사권 박탈은) ... 대통령께 건의한다든지, 고민할 수 있다는 뜻이 거기에 포함돼 있다”고 했다. 그는 “지금 윤석열 총장검찰총장직을 수행하는 것인지, 아니면 자기 정치를 하는 것인지 구분이 안 된다”며 “피해는 ...
  • [단독] 尹 "내 밑에서 다 빼도 좋다, 검사 수사권 박탈 안 돼"

    [단독] 尹 "내 밑에서 다 빼도 좋다, 검사 수사권 박탈 안 돼" 유료

    ... 뭐가 대단하냐. (검사가) 일을 똑바로 하는 게 중요한 거지"라며 "인사에서 좋은 자리를 보내준다고 사건 수사를 접을 거냐. 난 검사장이든 총장직이든 대단한 자리라고 생각해본 적 없다"라고 잘라 말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해 10월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윤 총장은 중앙일보와의 전화인터뷰에서 "난 검사장이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