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ASA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NASA의 실수 유료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미국의 자부심이다. 달에 인류를 보내고, 우주왕복선을 띄우며, 태양계 밖에 탐사선을 보내는 등 '인류 최초'의 기록을 써내려갔다. 그런 NASA에서도 수많은 사건과 사고가 일어났다. 1967년 달에 보내려던 아폴로 1호에서 불이 나 우주비행사 3명이 숨졌고, 86년에는 우주왕복선 챌린저호가 폭발해 7명이 산화했다. 때론 어이없는 ...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아폴로 신드롬 일으킨 문워킹…“인류에겐 큰 도약이었다”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아폴로 신드롬 일으킨 문워킹…“인류에겐 큰 도약이었다” 유료

    ... [AP=연합뉴스] 지난 20일로 인류가 달에 착륙한 지 50주년을 맞는다. 1969년 7월 20일 21시 17분(이하 그리니치 표준시간, 한국이 이보다 9시간 빠름) 미국 우주항공국(NASA)의 닐 암스트롱(1930~2012년) 선장과 버즈 올드린(89)은 유인우주선 아폴로 11호의 착륙선 이글 호를 타고 달 표면의 '고요의 바다'에 내렸다. 인류가 달에 처음으로 착륙한 순간이다. ...
  • [최준호의 사이언스&] 50년 만에 부활한 미국 달 탐험, 이젠 여성 우주인이 간다

    [최준호의 사이언스&] 50년 만에 부활한 미국 달 탐험, 이젠 여성 우주인이 간다 유료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그린 달 탐사계획 아르테미스 계획의 컴퓨터 그래픽 이미지. 2024년 달의 남극지역에 내린 우주인들의 탐사 모습. [사진 미국 항공우주국] 아르테미스. 그리스 신화 속 사냥과 달의 여신이 미국의 21세기 유인(有人) 달 탐사로 환생한다. 1969년 7월20일 아폴로 11호가 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지 50년 만이다. 미국 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