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MIT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친밀·열정·헌신' 세 가지 갖춰야 변심 않고 사랑 지속

    '친밀·열정·헌신' 세 가지 갖춰야 변심 않고 사랑 지속 유료

    ... 활력을 불어넣는 가치 있는 일인 것 같다. 황세희 국립중앙의료원 건강증진예방센터장 서울대 의대 졸업 후 서울대병원에서 인턴·레지던트·전임의 과정을 수료했다. 서울대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MIT에서 연수했다. 1994년부터 16년간 중앙일보 의학전문기자로 활동하면서 '황세희 박사에게 물어보세요' '황세희의 남자 읽기' 등 칼럼을 연재했다.
  • '친밀·열정·헌신' 세 가지 갖춰야 변심 않고 사랑 지속

    '친밀·열정·헌신' 세 가지 갖춰야 변심 않고 사랑 지속 유료

    ... 활력을 불어넣는 가치 있는 일인 것 같다. 황세희 국립중앙의료원 건강증진예방센터장 서울대 의대 졸업 후 서울대병원에서 인턴·레지던트·전임의 과정을 수료했다. 서울대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MIT에서 연수했다. 1994년부터 16년간 중앙일보 의학전문기자로 활동하면서 '황세희 박사에게 물어보세요' '황세희의 남자 읽기' 등 칼럼을 연재했다.
  • 기부 소식에, 수십년만에 나타난 친척 "1억만 달라" [기부,부의 품격③]

    기부 소식에, 수십년만에 나타난 친척 "1억만 달라" [기부,부의 품격③] 유료

    ... 생겼어요” 이렇게 마음을 다치는 일도 있지만, 기부를 후회하진 않는다. 새로운 인연과 행복이 찾아왔기 때문이다. 김병호 회장은 거액을 기부를 했던 2011년 당시 총장이던 서남표 미국 MIT 명예교수와 지금도 안부를 주고받는다. 김 회장은 “기부를 계기로 지금은 (서 전 총장을) 형님으로 모시게 됐다”고 말했다. 또 다른 KAIST 고액 기부자인 고(故) 조천식 전 은행감독원 부원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