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FA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유럽 구단과 '직접 소통' 일본, 유럽파 14명 차출…한국은 '공문'으로 2명

    [단독]유럽 구단과 '직접 소통' 일본, 유럽파 14명 차출…한국은 '공문'으로 2명 유료

    ... 차출했다. 대한축구협회 한국의 2명과 일본의 14명. 무엇이 이런 차이를 만들었을까. 일간스포츠 취재 결과 유럽 구단들과 '소통의 차이'였다. 이는 곧 '행정력의 차이'였다. 일본축구협회(JFA)는 지난해 2월 이사회를 열고 유럽에 JFA의 거점을 신설하는 안을 통과시켰다. 유럽파의 컨디션 저하로 A매치 부진이 이어지자 JFA가 직접 나서 유럽파를 전담할 시스템을 만든 것이다. 이사회는 ...
  • "비겨도 경질 고려"…할리호지치, 슈틸리케처럼 쫓겨나나

    "비겨도 경질 고려"…할리호지치, 슈틸리케처럼 쫓겨나나 유료

    "비기더라도 경질을 고려하겠다." 바히드 할리호지치(65) 일본 축구대표팀 감독이 처한 위기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23일 일본축구협회(JFA)가 호주전 결과에 따라 할리호지치 감독 경질을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단순히 남은 2경기에 대한 압박 차원으로 보기만은 어렵다. 닛칸스포츠는 JFA 관계자의 말을 빌어 "할리호지치 감독이 경질될 경우 최종전인 9월 ...
  • '선수 탓' 일 축구대표팀 감독 경질 … 후임 사령탑 니시노 기술위원장

    '선수 탓' 일 축구대표팀 감독 경질 … 후임 사령탑 니시노 기술위원장 유료

    ... 챔피언스리그 수원 삼성과의 일전을 앞둔 감바 오사카 니시노 아키라 감독이 엑스포70 경기장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오사카(일본)=사진공동취재단 ] 일본축구협회(JFA)가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 개막을 두 달여 앞두고 일본축구대표팀 감독을 교체했다. 8일 바히드 할릴호지치(66) 감독을 경질한 뒤 9일 니시노 아키라(63·사진) JFA 기술위원장에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