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조원 매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CJ제일제당 연매출 20조원 첫 돌파

    CJ제일제당 연매출 20조원 첫 돌파

    CJ제일제당이 창립 이래 처음으로 연 매출 20조원을 돌파했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 매출(연결 기준)이 22조3525억원으로 전년 동기(18조6000억원) 대비 19.7% 성장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8969억 원으로 7.7% 증가했다. 순이익은 191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79.4% 줄었다. 이에 대해 CJ제일제당은 “2018년 순이익엔 C...
  • 경기도 콘텐츠산업 매출 20조원 돌파…출판 비중 커

    경기도 콘텐츠산업 매출 20조원 돌파…출판 비중 커

    【수원=뉴시스】 이승호 기자 = 경기도의 콘텐츠 산업 매출 규모가 2016년 20조원을 넘었으며, 이 가운데 출판이 가장 높은 매출액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도가 홈페이지에 공개한 '2017 콘텐츠산업 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도내 출판·음악·게임·만화·애니메이션·캐릭터·영화·방송·광고·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 등 11개 분야 가운데 출판이 5조997...
  • 中 광군제, 13시간만에 20조원 매출…세계 쇼핑 신기록 '봇물'

    中 광군제, 13시간만에 20조원 매출…세계 쇼핑 신기록 '봇물'

    【서울=뉴시스】박상주 기자 = '중국판 블랙 프라이데이' 행사로 불리는 알리바바 광군제(光棍節?독신자의 날)가 11일 0시를 기해 시작된 가운데 13시간 동안 180억 달러(약 20조원)의 매출을 올리는 신기록을 만들어냈다. 세계 쇼핑 역사상 가장 짧은 기간 동안 가장 많은 매출을 올린 것이다. CNN방송은 11일(현지시간) 올해 광군제가 불과 13시간 만...
  • 김조원 KAI 사장 "신규사업 발굴로 2030년 매출 20조 기반 마련할 것"

    조원 KAI 사장 "신규사업 발굴로 2030년 매출 20조 기반 마련할 것"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김조원 신임 한국항공우주산업 사장은 26일 "다양한 신규사업을 발굴하고 이를 실현할 수 있는 핵심역량을 확보함으로써 KAI가 2030년까지 매출 20조원을 달성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사장은 이날 오전 경상남도 사천시 KAI 본사에서 열린 취임식에 참석해 "이제 KAI는 세계 선진 항공업체들과 경쟁해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승민 기자의 살림의 신] 루이비통 연 매출 20조원 … 한정판만 명품일까

    [강승민 기자의 살림의 신] 루이비통 연 매출 20조원 … 한정판만 명품일까 유료

    강승민 기자 명품(名品)이란 말은 말도 많고 탈도 많은 단어다. 대표적인 게 번역의 적정성을 두고서다. 영어 럭셔리(luxury)를 명품으로 번역해 쓰는 게 일반적인데, 여기엔 반론도 만만찮다. 값비싼 상품, 고가의 사치품이라 하면 될 것을 굳이 '우수한 품질'이 자연스럽게 연상되는 명품이란 말로 불러줄 필요가 있느냐는 주장이다. 타당해 보이지만 그대로 ...
  • [강승민 기자의 살림의 신] 루이비통 연 매출 20조원 … 한정판만 명품일까

    [강승민 기자의 살림의 신] 루이비통 연 매출 20조원 … 한정판만 명품일까 유료

    강승민 기자 명품(名品)이란 말은 말도 많고 탈도 많은 단어다. 대표적인 게 번역의 적정성을 두고서다. 영어 럭셔리(luxury)를 명품으로 번역해 쓰는 게 일반적인데, 여기엔 반론도 만만찮다. 값비싼 상품, 고가의 사치품이라 하면 될 것을 굳이 '우수한 품질'이 자연스럽게 연상되는 명품이란 말로 불러줄 필요가 있느냐는 주장이다. 타당해 보이지만 그대로 ...
  • 2020년까지 매출 20조원-이익 2조원 목표 형은 백화점 동생은 홈쇼핑, 그룹 분할설 솔솔

    2020년까지 매출 20조원-이익 2조원 목표 형은 백화점 동생은 홈쇼핑, 그룹 분할설 솔솔 유료

    외부 노출을 극히 꺼리던 30대 총수 형제가 햇빛 사이로 나란히 걸어나왔다. 정지선(38) 현대백화점 회장과 정교선(36) 현대홈쇼핑 사장이다. 이들은 2006년 12월 건강상 이유로 경영일선에서 물러난 정몽근(68) 현대백화점 명예회장의 장남과 차남이다. 정 명예회장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셋째 아들이다.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현대백화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