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흑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뚝이 손정의'…1.4조엔 적자, 반년 뒤 1.9조엔 흑자로

    '오뚝이 손정의'…1.4조엔 적자, 반년 뒤 1.9조엔 흑자 유료

    손정의 한때 스스로 “벼랑 끝”이라고 했던 손정의 소프트뱅크그룹 회장 겸 사장이 기사회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역대 최악의 적자를 기록했던 충격을 딛고 반등에 성공했다. 손 회장에게 올해 들어 첫 3개월은 매우 힘든 시기였다. 소프트뱅크그룹은 지난 1~3월 1조4381억엔의 적자를 냈다. 결국 2019회계연도(지난해 4월...
  • '오뚝이 손정의'…1.4조엔 적자, 반년 뒤 1.9조엔 흑자로

    '오뚝이 손정의'…1.4조엔 적자, 반년 뒤 1.9조엔 흑자 유료

    손정의 한때 스스로 “벼랑 끝”이라고 했던 손정의 소프트뱅크그룹 회장 겸 사장이 기사회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역대 최악의 적자를 기록했던 충격을 딛고 반등에 성공했다. 손 회장에게 올해 들어 첫 3개월은 매우 힘든 시기였다. 소프트뱅크그룹은 지난 1~3월 1조4381억엔의 적자를 냈다. 결국 2019회계연도(지난해 4월...
  • 대한항공 3분기도 화물로 흑자 지켜냈다 유료

    대한항공이 2분기 연속 깜짝 흑자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여객 감소세 속에서 화물이 또다시 효자 역할을 했다는 분석이다. 대한항공은 3분기 영업이익이 76억원으로 지난 2분기(영업이익 1485억원)에 이어 두 개 분기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고 5일 공시했다. 여객 수요 감소가 이어지면서 3분기 매출은 전년 같은 기간(3조 2830억원) 대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