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날두 유니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 팬 우롱한 '호날두 노쇼'…유니폼 스폰서 지프에도 '불똥'

    한국 팬 우롱한 '호날두 노쇼'…유니폼 스폰서 지프에도 '불똥' 유료

    축구계에 발생한 이른바 '호날두 노쇼' 사태의 불똥이 애꿎은 자동차 업계로 튀었다. 성난 팬들이 유벤투스 구단의 공식 스폰서인 '지프 불매' 운동 조짐을 보이고 있어서다. 29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이탈리아·미국계 자동차 기업 피아트크라이슬러(FCA)의 지프 브랜드는 전 세계 스폰서십의 일환으로 2012-13 시즌부터 유벤투...
  • 유니폼만 바뀌었을 뿐...여전한 호날두

    유니폼만 바뀌었을 뿐...여전한 호날두 유료

    28일 발렌시아와의 챔피언스리그 경기서 결승골을 도우며 맹활약한 호날두. 연합뉴스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 · 유벤투스)가 이탈리아를 넘어 유럽 정상까지 넘본다. 유벤투스(이탈리아)는 28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5차전 발렌시아(스페인)와...
  • 한국-독일전에 '호날두, 유니폼 줘요' 그 주심

    한국-독일전에 '호날두, 유니폼 줘요' 그 주심 유료

    지난 20일 러시아 월드컵 포르투갈-모로코 전의 주심을 맡은 마크 가이거(오른쪽). [로이터=연합뉴스] 미국의 마크 가이거 심판이 한국과 독일의 맞대결 주심을 맡는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7일 러시아 카잔에서 열리는 한국과 독일의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에 가이거 심판이 주심을, 미국인 프랭크 앤더슨과 캐나다 출신 조 플래처가 부심을 맡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