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항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엄마, 나 총 맞았어”…미얀마 피의 일요일 사망 10명 더 있다

    “엄마, 나 총 맞았어”…미얀마 피의 일요일 사망 10명 더 있다 유료

    1일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에서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위를 벌이던 시민들이 진압 군경이 발포하자 일제히 달리고 있다. 지난달 28일 군경 발포로 쿠데타 이후 최악의 유혈사태가 발생했지만 시민들은 다시 거리로 나왔다. 28일 하루에만 12~29명이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 [AFP=연합뉴스] 군사 쿠데타에 항의하는 미얀마 시민들은 군경이 최악의 유혈 진압을 벌인 ...
  • [사설] 유혈사태 부른 미얀마 군부를 규탄한다

    [사설] 유혈사태 부른 미얀마 군부를 규탄한다 유료

    지난달 8일 미얀마의 수도 네피도에서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민들이 군경과 대치하고 있다. 이들 중 일부가 저항의 의미로 검지·중지·약지를 세우는 '세 손가락 경례'를 하고 있다. 붉은색으로 X표 쳐진 사진의 주인공은 쿠데타의 주역인 민 아웅 흘라잉 장군이다. [AP=연합뉴스] 미얀마엔 '피의 일요일'이었다. 지난달 1일 군부의 쿠데타 이래 한 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