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야구 순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 박세혁 "의지 형과 맞대결, 공격은 밀려도 수비는…"

    [IS 인터뷰] 박세혁 "의지 형과 맞대결, 공격은 밀려도 수비는…" 유료

    프로야구 2020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2차전 kt위즈와 두산베어스의 경기가 10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2회초 무사 1,3루 박세혁이 1타점 적시타를 치고 1루에서 ... -지난해 NC의 KS 우승을 지켜봐야 했다. "팀(두산) 경기력의 기복이 컸다. 그러나 막판 순위 경쟁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정규시즌을 3위로 마쳤고, LG와의 준PO와 KT와의 PO 모두 ...
  • [IS 인터뷰] 박세혁 "의지 형과 맞대결, 공격은 밀려도 수비는…"

    [IS 인터뷰] 박세혁 "의지 형과 맞대결, 공격은 밀려도 수비는…" 유료

    프로야구 2020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2차전 kt위즈와 두산베어스의 경기가 10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2회초 무사 1,3루 박세혁이 1타점 적시타를 치고 1루에서 ... -지난해 NC의 KS 우승을 지켜봐야 했다. "팀(두산) 경기력의 기복이 컸다. 그러나 막판 순위 경쟁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정규시즌을 3위로 마쳤고, LG와의 준PO와 KT와의 PO 모두 ...
  • 양현종 “열흘만 더”…KIA “에이스 뜻 존중”

    양현종 “열흘만 더”…KIA “에이스 뜻 존중” 유료

    ... [연합뉴스] 국가대표 에이스는 오랜 꿈을 극적으로 이룰 수 있을까. 그 답은 열흘 안에 나온다. 프로야구 최고 왼손 투수 양현종(33)이 이달 말까지 메이저리그(MLB) 도전을 이어가기로 했다. 원소속구단 ... 유리한 상황이었겠지만, 이번 스토브리그는 달랐다. '외부 FA 영입'이 많은 구단의 의사 결정 순위에서 뒤로 밀렸다. 양현종의 MLB 도전 역시 제자리걸음을 반복했다. 세부 조건 합의도 쉽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