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레슬러 안토니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어디 쓸만한 레슬러 없소" 이노키, 태릉선수촌서 스카우트 행보 유료

    일본의 전 프로레슬러 안토니오 이노키(62.본명 이노키 간지.猪木寬至)가 12일 한국에 왔다. 1998년 은퇴한 이노키는 일본 프로레슬링 최대 기구인 실버 프로레슬링의 실질적인 소유주이며, 최근 일본에서 붐이 일고 있는 이종격투기의 대부(代父)로 활동하고 있다. 이노키는 자신이 이끄는 프로레슬러 이노키군(軍) 선수 스카우트차 한국에 왔다. 이노키는 이날 낮 인천국제공항에 ...
  • 정치생명 "흔들"|전 일본 프로레슬러 안토니오 이노키 유료

    한 시대를 풍미했던 프로 레슬러에서 정치가로 변신, 일본정계에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안토니오 이노키(50)가 정치계를 떠나야 할지도 모를 심각한 위기에 빠져 있다. 프로복싱 세계 헤비급 ... 음악인들을 이끌고 바그다드에 들어가「평화를 위한 콘서트」를 개최하기도 했다. 또 구 소련에 프로레슬링 협회를 창설하는데 기여하는가 하면 러시아의 레슬러를 비롯, 복서들의 일본진출 및. 활동의 ...
  • 알리-이노끼 서울서 결판내자 유료

    일본 프로·레슬러안토니오·이노끼의 국제담당 영업부장 심마·히사시(38)씨는 프로 복싱 세계 헤비급 챔피언 무하마드·알리와 이노끼가 각각 1백만 달러씩을 내놓고 서울에서 대결하자고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했다. 심마씨는 알 리가 일본 프로·레슬러에게 자기를 이기는 선수에는 1백만 달러를 주고 패해도 10만 달러를 주겠다는 제의에 대한 안토니오·이노끼의 정식도전이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