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양 김일성광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폭염 속 김일성광장 9·9절 행사 채비 … 남북관계엔 경고음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폭염 속 김일성광장 9·9절 행사 채비 … 남북관계엔 경고음 유료

    요즘 평양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노동당과 내각의 간부와 실무자들은 사실상 비상근무 체제에 들어갔다고 한다. 주민을 대상으로 한 강도 높은 사상교양과 총화(비판·결산 모임)가 이어진다. 올 들어 2차례 남북 정상회담 이후 주춤하던 대남 비방의 포문도 다시 열렸다. 문재인 대통령을 정조준한 대목이 찜찜하다. 남북 당국 관계 뿐만이 아니다. 민간 차원의 경협·...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허리띠 조이지 않게" … 공수표 된 6년 전 김일성광장의 약속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허리띠 조이지 않게" … 공수표 된 6년 전 김일성광장의 약속 유료

    '허리띠를 졸라맨다'는 건 검박한 생활을 하거나 단단한 각오를 다질 경우를 일컫는다. 배고픔이나 궁핍함을 드러낼 때도 쓰인다. 만성적 경제난에 시달려온 북한 주민에게는 꽤나 친숙해진 표현이다. 북한 당국은 “미 제국주의의 대북제제 소동으로 경제가 난관에 봉착한 것”이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진짜 이유는 따로 있다. 사회주의 계획경제와 3대 세습 폐해로 초래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