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타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현장IS] '보헤미안 열풍ing'…퀸, 노장의 노래에 2030 떼창 [종합]

    [현장IS] '보헤미안 열풍ing'…퀸, 노장의 노래에 2030 떼창 [종합]

    ... 표효하는 듯한 강렬한 보컬로 '아임 인 러브 위드 마이 카'를 불렀다. 드럼 솔로 퍼포먼스 또한 압권. 70대라고는 믿을 수 없는 파워풀한 드러머였다. 브라이언 메이는 화려한 조명 속에서 기 솔로 연주로 감탄을 자야냈다. 자작곡 '39'를 부를 땐 '서울'을 넣어 개사했다. '러브 오브 마이 라이프'를 부를 땐 돌출로 나와 어쿠스틱 기타로 바꿔들었다. 프레디 머큐리의 모습도 ...
  • '중국 폐렴' 4명 추가 확진…미, 항공기 승객 검사 강화

    '중국 폐렴' 4명 추가 확진…미, 항공기 승객 검사 강화

    ... 확인됐습니다. 당장 다음 주 중국 춘절 연휴가 시작되면 중국인들 이동이 더 많아질 텐데 그럼 바이러스가 더 퍼지는 거 아니냐는 국제사회의 우려가 큰데요. 일단 미국은 우한에서 비행기를 고 온 승객을 대상으로 검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고승혁 기자입니다. [기자]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폐렴 환자 4명이 추가로 확인됐습니다. 이들은 이틀 전 확진 판정을 ...
  • 실종자 발견 소식은 아직 없어…동료 교사들은 '침통'

    실종자 발견 소식은 아직 없어…동료 교사들은 '침통'

    ... 당한 11명 외에도 지난 6일과 7일에 떠났던 28명의 봉사단도 아직 네팔에 남아 있는데요. 사고가 나면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귀국 일정을 모두 앞당겼습니다. 14명은 오늘 밤 비행기를 고 내일 새벽쯤 인천공항으로 귀국할 예정인데요. 나머지 14명은 공항에서 항공편을 구하는 중입니다. [앵커] 잘 들었습니다. 정영재 기자였습니다. JTBC 핫클릭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서 눈사태…한국인 ...
  • [포토]김소연, '눈빛으로 압도'

    [포토]김소연, '눈빛으로 압도'

    배우 김소연이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신천동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에서 열린 한 뷰티 브랜드 팝업 스토어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박세완 기자 park.sewan@jtbc.co.kr / 2020.01.18/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소울넘버' 7번…김정은·트럼프·아베는 4번

    문 대통령 '소울넘버' 7번…김정은·트럼프·아베는 4번 유료

    로카드의 세계 지난해 말 『나의 소울넘버』를 펴낸 한민경씨. 누구나 자신의 행동패턴을 드러내는 '소울넘버'를 갖고 있다고 했다. 이런 사실을 알면 세상살이가 편해진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김현동 기자 시인 정현종은 이렇게 썼다. “아침에는 운명 같은 건 없다/ 있는 건 오로지/ 새날/ 풋기운”. '아침'이라는 시에서다. 시를 읽지 않는 보통 사람들은 ...
  • 문 대통령 '소울넘버' 7번…김정은·트럼프·아베는 4번

    문 대통령 '소울넘버' 7번…김정은·트럼프·아베는 4번 유료

    로카드의 세계 지난해 말 『나의 소울넘버』를 펴낸 한민경씨. 누구나 자신의 행동패턴을 드러내는 '소울넘버'를 갖고 있다고 했다. 이런 사실을 알면 세상살이가 편해진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김현동 기자 시인 정현종은 이렇게 썼다. “아침에는 운명 같은 건 없다/ 있는 건 오로지/ 새날/ 풋기운”. '아침'이라는 시에서다. 시를 읽지 않는 보통 사람들은 ...
  • [사설] 사생결단 총선 경쟁, 누구를 위한 것인가 유료

    ... 참모, 공공기관과 지방자치단체 간부 출신이다. 올해처럼 공직자들이 줄사표를 내고 무더기로 출마 붐을 일으킨 전례는 찾기 힘들다. 김경욱 전 국토부 2차관은 임명 7개월만인 지난 연말 '타다' 논란이 한창이던 와중에 사표를 냈다. '타다' 이슈를 총괄하는 공복이 일을 팽개쳐 둔 채 사퇴한 것이다. '국민의 심부름꾼'을 자처한다면 상상할 수 없는 일이다. 임기 10개월을 남기고 ...